편집 : 2019.9.12 목 05:59
민주언론실천위원회보고서지본부노보
 [KBS노보 221호] "공영방송 독립, 이번이 절호의 기회다"
 2018-07-17 16:02:08   조회: 623   
 첨부 : 노보 221호 업로드용 .pdf (4503413 Byte) 

1면

-공영방송 독립, 이번이 절호의 기회다

 

2면

-외국의 사례는?

 

3면~4면

-위기의 장학회

 

5면

-[주 52시간 근무제] 현장의 목소리

-52시간 근로시간 변경관련 간담회

 

6면

-[발행인 시론] 지방선거의 교훈

-임로로의 노동법률 사무소: 근로시간 유연화 제도와 관련해 알아야 할 두세 가지 것들

 

7면

-구역/지역 소식

-팩트체크: ‘정기 노사협의회 근로자측 의장 선출 알림’ 의 무모함에 대하여

 

KBS본부 홈페이지에서 보기

http://www.kbsunion.net/news/articleView.html?idxno=2336

트위터 페이스북
2018-07-17 16:02:08
210.xxx.xxx.46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양식] 한컴오피스 노보 예시 (3)     2016-04-25   14005
290
  [SBS본부 노보294호]낡은 30년을 부숩시다. 그 위에 새로운 미래를 그립시다.     2019-08-26   129
289
  [연합뉴스노보 제229호] 연합뉴스 개혁에 대한 의구심 시민들과 소통으로 해소해야     2019-08-09   116
288
  [SBS본부 노보293호]檢, 윤석민-박정훈 고강도 수사 착수     2019-07-23   158
287
  [SBS본부 노보 292호]윤석민 회장 사익 추구 '후니드' 특혜 의혹 감사 무산     2019-06-18   276
286
  [SBS본부 노보 호외]언론노조 행동의 날! 오늘! -오전 11시 40분 목동 1층 집중 피케팅, 오후 2시 태영건설 앞 집회     2019-05-29   294
285
  [SBS본부 노보291호]사익 편취 후니드, 검찰 고발 및 공정위 신고     2019-05-22   244
284
  [연합뉴스노보 제228호] 신뢰도가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지위 강화   -   2019-05-15   244
283
    love 1     2019-05-25   195
282
      love 2     2019-05-25   177
281
        전국언론노동조합 모바일   -   2019-08-08   89
280
  [SBS본부 노보290호]마약 구속 재벌3세와 윤석민 그리고 SBS의 성역 후니드     2019-05-09   384
279
  [SBS본부 노보289호]홀딩스의 SBS 수익 탈취, ‘경영 자문료 빼가기’ 검찰 고발     2019-04-25   314
278
  [연합뉴스노보 제227호] 비난받는 연합뉴스, 환골탈태의 계기로 삼아야!     2019-04-17   318
277
  [SBS본부 노보288호]“임명 동의제 깨겠다” 한심한 망언-사측 고위 인사들 “SBS 임명동의제 깨겠다” 잇따라 발언     2019-04-16   345
276
    종교개판이다 1     2019-05-25   171
275
      종교개판이다 2     2019-05-25   119
274
        연결내용3   -   2019-08-08   39
273
  [SBS본부 노보287호]태영건설 A 전무 아들, SBS콘텐츠허브에 부정 취업 시켰다 들통     2019-04-11   287
272
  [SBS본부 노보286호]묻는다 태영건설의 자격을     2019-04-09   260
271
  [SBS본부 노보285호]경영 대참사, 부천영상단지공모 꼴등 탈락     2019-04-02   27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조선동아 거짓과 배신의 100년 청산 시민행동 발족 기자회견문, 발족 선언문
[보도자료] ‘조선동아 거짓과 배신의 100년 청산 시민행동’ 발족식
[성명] 한상혁 신임 방통위원장에게 바란다
지/본부소식
[EBS지부 성명] 광복회의 눈물, 그리고 반민특위 제작 재개 자격 없는 EBS
[EBS지부] 김명중은 제작중단 주범임을 자백한 박치형을 즉각 조치하라
[EBS 직능단체협회 공동성명] 박치형 부사장은 더 이상 무슨 증거가 필요한가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