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7.21 금 21:50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848
  [보도자료]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와 방송 공공성의 확보방안> 토론회 (1)     2017-01-10   1658
847
  [보도자료] 언론장악, MBC방송농단 특검 고발 및 수사의뢰 기자회견   -   2016-12-20   1860
846
  [보도자료] 방통위의 OBS 재허가 거부 관련 긴급 토론회     2016-12-16   1786
845
    [보도자료] ‘기로에 선 경기-인천 지역방송과 방송정책의 위기’에 따른 토론회     2016-12-21   1491
844
  [보도자료] 박근혜 정권 언론장악 부역자 명단 발표 기자회견     2016-12-14   2381
843
  [보도자료] 故김영한 전 민정수석 비망록 中 청와대의 언론 통제 ․ 문화 검열 주요 내용 분석 결과 (1)     2016-12-02   3717
842
  [보도자료] 신문진흥 관련법 재정비를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1)     2016-11-29   1711
841
  [보도자료] 공영방송의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보도 참사 여론조사로 입증 (1)     2016-11-28   1782
840
  [보도자료] 박근혜 대통령 등 언론통제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발     2016-11-21   2435
839
  [보도자료] '망언 고영주', 변호사법 위반 검찰에 항고     2016-11-21   1524
838
  [보도자료] 언론노조 2016년 민주언론상 선정 결과     2016-11-20   1507
837
  [보도자료] '박근혜, 최순실, 이제는 삼성이다' 긴급토론회     2016-11-09   1498
836
  [보도자료] 박근혜 헌법 파괴와 공영방송 토론회 (1)     2016-11-08   1546
835
  [보도자료] '박근혜 최순실 게이트, 이것이 알고싶다' 기자회견 (1)     2016-11-02   1598
834
  [보도자료] 10.31 언론계 비상시국 기자회견 개최     2016-10-28   1812
833
  [보도자료] 제5회 동아시아 노조 포럼 개최     2016-10-24   1501
832
  [보도자료] 2016 자유언론실천 시민선언식 개최     2016-10-21   1445
831
  [보도자료]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 ‘2016 공포로부터의 자유상’ 수상   -   2016-10-10   1547
830
  [보도자료] 공공부문 파업 왜곡·편파 보도 규탄 기자회견 개최   -   2016-10-07   1487
829
  [보도자료] 언론노조 2016 국정감사 의제 제안 기자회견     2016-09-13   1619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강효상 자유한국당 방송장악저지투쟁위원장은 방송장악위원장이 되고 싶은 것인...
[성명] 컨설턴트 노동자의 직접고용은 KT스카이라이프의 공적 책무다.
[성명] 故박환성, 김광일 PD의 명복을 빕니다
지/본부소식
[방송사지본부 공동성명] YTN 정상화와 언론개혁의 마중물은 ‘노종면’이 정답이다
[SBS본부 성명]국민의당은 SBS언론 노동자들에게 사과하라!
[OBS지부성명] 폐업을 말하는 자, OBS에서 손 떼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 성명] 자유한국당은 친박인사 전광삼의 방심위원 추천을 철회하라
[OBS희망조합지부 성명] 김성재, 최동호의 퇴진이 OBS 정상화의 출발점이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태평로 1가 25번지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