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9.21 목 19:00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512
  [성명] 자유한국당에게 방송통신심의위원을 추천할 자격이 있는가?     2017-07-01   1659
2511
  [성명] 자유한국당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ᅠ'정치심의'를 유지할 작정인가!     2017-06-29   2138
2510
  [논평] 새 장관의 공영 방송 사장 면담이 부적절한 이유     2017-06-28   2303
2509
  [성명]자유한국당은 방송 장악이란 말을 함부로 입에 올리지 말라     2017-06-13   2188
2508
  [성명] 문재인 정부 방통위 상임위원 추천에 대한 전국언론노동조합의 입장     2017-06-12   1922
2507
  [성명]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로 민주주의 복원하라!     2017-06-08   1598
2506
  [성명] 방통위 인선의 기준은 도덕성, 전문성과 개혁 의지     2017-05-31   1676
2505
  [성명] 국민의당은 고영신의 방통위원 추천을 당장 중단하라     2017-05-28   1953
2504
  [성명] 자회사 설립을 통한 SK브로드밴드의 협력업체 노동자 직접고용을 환영한다.     2017-05-23   1529
2503
  [성명] 박근혜 언론 장악 진상 조사와 적폐 인사 즉각 퇴진을 요구한다     2017-05-23   1620
2502
  [성명] OBS 부당노동행위 철저히 조사하라     2017-05-18   1518
2501
  [성명]박근혜 정권의 말뚝 김용수는 당장 사퇴하라     2017-05-18   1636
2500
  [성명] 이제 언론 권력이라는 마지막 관문이 남았다.     2017-05-10   1783
2499
  [성명]SBS ‘보도참사’는 정치적 수단 될 수 없다 (2)     2017-05-04   2844
2498
  [성명] 공정방송 파업 ‘무죄’ 대법원 판결 환영한다     2017-04-28   1725
2497
  [성명] 언론장악부역자 명단 발표는 국민의 요구다!     2017-04-25   1847
2496
  [성명] 백성학 회장은 농성장 철거 사과하고 OBS 정리해고 철회하라!     2017-04-24   1502
2495
  [논평] 박근혜와 이재용, 그리고 언론의 자괴감     2017-04-19   1524
2494
  [성명] CJ E&M 신입PD 사망 사건 특별근로감독 당장 실시하라!     2017-04-19   1469
2493
  [성명] 정리해고 강행한 OBS의 적폐들을 청산하자!     2017-04-14   1582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전국언론노동조합 공동주최 긴급 현안 세미나 개최
[성명] 이명박·박근혜 정부의 방송장악 자료를 속히 공개하고 공범자들부터 조사하라
[보도자료] 국정원 블랙리스트 관련 원문 공개 및 국정 조사 촉구 기자회...
지/본부소식
[SBS본부][성명]SBS '블랙리스트' 압력... 철저한 진상 규명을 요구한다.
[전남일보지부] KBS MBC 정상화 위한 총파업 적극지지한다
SBS의 방송사유화 단절 투쟁 지지성명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