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3 화 16:16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553
  [성명] 언론의 자유가 행정편의 보장을 위해 희생되어야 하는가     2017-07-13   2542
2552
  [성명]국민의당은 언론 개혁 명령을 저버렸는가?     2017-07-11   2540
2551
  [성명]국민의당은 직업 정치인의 방통위원 내정을 철회하라     2017-07-07   4009
2550
  [논평] 언론개혁은 결코 조용하고 품위있게 이뤄지지 않는다.     2017-07-03   2764
2549
  [성명] 자유한국당에게 방송통신심의위원을 추천할 자격이 있는가?     2017-07-01   2455
2548
  [성명] 자유한국당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ᅠ'정치심의'를 유지할 작정인가!     2017-06-29   2941
2547
  [논평] 새 장관의 공영 방송 사장 면담이 부적절한 이유     2017-06-28   3054
2546
  [성명]자유한국당은 방송 장악이란 말을 함부로 입에 올리지 말라     2017-06-13   2974
2545
  [성명] 문재인 정부 방통위 상임위원 추천에 대한 전국언론노동조합의 입장     2017-06-12   2693
2544
  [성명]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로 민주주의 복원하라!     2017-06-08   2424
2543
  [성명] 방통위 인선의 기준은 도덕성, 전문성과 개혁 의지     2017-05-31   2489
2542
  [성명] 국민의당은 고영신의 방통위원 추천을 당장 중단하라     2017-05-28   2704
2541
  [성명] 자회사 설립을 통한 SK브로드밴드의 협력업체 노동자 직접고용을 환영한다.     2017-05-23   2241
2540
  [성명] 박근혜 언론 장악 진상 조사와 적폐 인사 즉각 퇴진을 요구한다     2017-05-23   2425
2539
  [성명] OBS 부당노동행위 철저히 조사하라     2017-05-18   2232
2538
  [성명]박근혜 정권의 말뚝 김용수는 당장 사퇴하라     2017-05-18   2445
2537
  [성명] 이제 언론 권력이라는 마지막 관문이 남았다.     2017-05-10   2606
2536
  [성명]SBS ‘보도참사’는 정치적 수단 될 수 없다 (2)     2017-05-04   3679
2535
  [성명] 공정방송 파업 ‘무죄’ 대법원 판결 환영한다     2017-04-28   2567
2534
  [성명] 언론장악부역자 명단 발표는 국민의 요구다!     2017-04-25   2589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KBS 적폐의 핵심, 고대영의 해임을 환영하며
[보도자료] 뉴시스지부, 노동법 위반 시정 촉구 기자회견(1.24)
[성명] 최남수는 견강부회를 멈추고 사퇴하라!
지/본부소식
[tbs지부] 전국언론노동조합 tbs지부 출범선언문
[전주MBC지부] 전주 MBC 사장은 청렴, 도덕, 저널리즘에 투철해야 한다
[뉴시스 성명]뉴시스 사측, 임단협 최종 결렬 책임져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