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6.22 목 10:02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653
  [연합뉴스지부]노조 위원장에 대한 부당 징계를 규탄한다   -   2015-11-24   2755
2652
  [MBC본부] 누구를 위한 돈잔치인가?   -   2015-11-23   2781
2651
  [MBC본부] MBC 경영진은 초법적 존재인가?   -   2015-11-23   2667
2650
  [EBS지부] 친일파 이명희는 교육방송 사장 응모자격도 없다     2015-11-23   2706
2649
  [성명]조대현 사장의 해고살인,5천 사원이 분노한다!!     2015-11-19   2671
2648
  [EBS지부 성명]EBS 사장 선임이 장난인 줄 아는가     2015-11-16   3136
2647
  [연합뉴스지부] 근거없는 징계보다 공정보도부터 바로 세워라   -   2015-11-12   2739
2646
  (TJB지부 성명서)중병걸린 조직 쇄신이 시급하다     2015-11-06   2909
2645
  (tbc성명서)방송사유화를 중단하라     2015-11-05   2787
2644
  [MBC본부] MBC 보도․시사 신뢰 추락시키고 청와대로 직행     2015-10-26   3336
2643
  [한겨레신문지부 성명]‘역사 교과서 국정화’ 정부 광고 게재에 대한 노조의 입장   -   2015-10-19   3251
2642
  [성명] 부산 시청자들의 시청권을 보장하라!     2015-10-19   2837
2641
  [MBC아트지부 성명] 회사의 미래와 구성원들의 삶을 진정으로 걱정하는 사람은 누구입니까?     2015-10-16   2754
2640
  [MBC아트지부 성명] 안이하고 불법적인 경영으로 회사는 폐허로 변하고...   -   2015-10-16   2621
2639
  [한겨레신문지부 성명]한겨레 김규남 기자 목조른 경찰, 명백한 언론탄압이다   -   2015-09-24   3048
2638
  [성명] 6기 EBS 이사회의 파행 구성 결코 좌시할 수 없다     2015-09-15   2912
2637
  [성명] 땜질식 인력 운용 더 이상은 안 된다   -   2015-09-08   3434
2636
  지역MBC 연봉직 채용을 철회하라!   -   2015-09-03   4087
2635
  EBS 이사회에 더 이상 구태가 발붙일 곳은 없다     2015-08-31   2916
2634
  [kobaco지부] 비전 없는 방통위의 방송광고정책이 광고생태계를 교란한다     2015-08-28   3141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언론장악 적폐 청산을 위한 부역자 명단 3차 발표 기자회견
[성명]자유한국당은 방송 장악이란 말을 함부로 입에 올리지 말라
[성명] 문재인 정부 방통위 상임위원 추천에 대한 전국언론노동조합의 입장
지/본부소식
[전주MBC지부] 심화되는 경영 악화, 대책을 마련하라
[성명]미디어오늘은 왜곡된 기사보도를 중지하라.
[성명] 포커스뉴스 사측의 일방적인 폐업결정을 규탄한다
[OBS지부 창립10주년 성명서] OBS는 시청자가 만든 방송입니다
[OBS지부 성명] 백성학 회장은 방송사유화 중단하고 공적 책임을 다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태평로 1가 25번지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