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2.16 토 13:52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651
  [EBS지부] EBS는 퇴물공무원의 안식처가 아니다     2016-02-11   3925
2650
  [KBS본부] 훈장, '2편 친일과 훈장'이 보고 싶다!     2016-02-03   3646
2649
  [인천일보지부] 증자 결의 약속을 환영한다     2016-02-03   3742
2648
  [MBC 공동 성명]서울, 돈으로 지역노사 이간질..왜?     2016-01-21   4055
2647
  [인천일보지부] 새 경영진은 인천일보를 특정정당 기관지로 만들참인가     2016-01-18   3587
2646
  [MBC공동성명]구성원들 보기가 부끄럽지 않은가?     2016-01-15   3611
2645
  [인천일보지부] 회사 재산 들어먹는 경영진은 제정신인가     2016-01-13   3263
2644
  [MBC아트지부 성명] MBC아트, 정운현 사장에게 제안한다!   -   2015-12-30   3968
2643
  [아리랑국제방송지부]벼랑 끝에 몰려있는 아리랑국제방송의 경영책임에 대한 사장의 해명을 요구한다!     2015-12-24   3672
2642
  [MBC본부] 회사는 타임오프제 악용 말라!!     2015-12-18   3781
2641
  [MBC아트지부 성명] 회사와 경영진의 전횡을 더 이상 용인하지 않겠다!   -   2015-12-17   4107
2640
  [인사논평] 용두사미격 1215 인사 실망과 다행의 쌍곡선     2015-12-15   3282
2639
  [인천일보지부] 시장 바뀌면 사장 바꾼다? 저열한 언론관에 분노한다!     2015-12-10   3525
2638
  [인천일보지부] 성명 - 50억 원 갚았더니 토사구팽(兎死狗烹)인가     2015-12-09   4019
2637
  [아리랑국제방송지부] 아리랑국제방송원법의 조속한 제정을 촉구한다     2015-12-02   3505
2636
  [광주방송지부] 타는 목마름으로   -   2015-11-27   3458
2635
  [연합뉴스지부] '괘씸죄' 해임…사원 겁박은 부메랑이 될 것이다!   -   2015-11-27   3445
2634
  [연합뉴스지부]노조 위원장에 대한 부당 징계를 규탄한다   -   2015-11-24   3156
2633
  [MBC본부] 누구를 위한 돈잔치인가?   -   2015-11-23   3150
2632
  [MBC본부] MBC 경영진은 초법적 존재인가?   -   2015-11-23   3055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중국 경호원의 한국 기자단 폭행 사건의 철저한 조사와 책임자 처벌을 요구한다
[보도자료] 민영방송의 공공성 어떻게 보장할 것인가? 토론회
[보도자료] 단식 풀고 KBS 정상화 완수 위한 총력투쟁 이어 간다
지/본부소식
[전신노협 성명] 기자 폭행에 대한 중국 정부의 공식 사과와 처벌을 요구한다
[연합뉴스지부 성명] 정치적 중립성 보장 못하는 진흥회 구성에 반대한다
[아리랑국제방송지부] 문체부는 아리랑국제방송 사장에 적폐, 언론부역자 배제하고 정상화 의지 가진 인사 임명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