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2.16 토 13:52
회의산별자료정책조직/쟁의자료집노동법음악선전
 [임단협정보] 고용노동부 2016년 사업장 임단협 지도방향
 2016-03-25 15:30:14   조회: 1016   
 첨부 : 3_23_2016년_임금단체교협지도방향(첨부).pdf (3898778 Byte) 
[임단협정보] 고용노동부 2016년 사업장 임단협 지도방향입니다. (3.23.발표) 주로 노동개악 2대 지침 등을 현장에 반영하도록 "지도"할 것이라는 내용이고, 그외 올해 임단협 쟁점들에 대한 정부 입장에서의 시각이 담겨있습니다. 임단투를 준비하시는 과정에서, 정부와 사측 동향 파악 차원에서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2016년도 임금·단체교섭 지도 방향 - 노동개혁 4대 핵심과제 실천과 대·중소기업 상생의 노사관계 구축 - □ 고용노동부는 3월 23일(수) 노동개혁 현장 실천을 위한 「2016년도 임금·단체교섭 지도방향」을 지방관서에 시달했다. ㅇ 금년도 지도방향은 노사정 대타협을 토대로 노동개혁을 적극 실천하여 청년 일자리를 확대하고 노동시장 격차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ㅇ 특히, 지난 3.21 발표한 노동개혁 4대 핵심과제(상위 10% 임금인상 자제, 경직된 연공서열 타파, 공정인사 확립, 취약근로자 보호)의 현장 실천 확산을 위한 세부적인 지도사항을 담고 있다. □ 첫째, 임금체계 개편 등 노동개혁 4대 핵심과제 현장 실천을 지도한다. ㅇ 과도한 연공성을 완화하고 직무·성과 중심으로 임금체계 개편을 적극 지도한다(신규입사자 대비 30년 근속자 임금배율 : 우리나라 3.2, 유로 15개국 1.7). - 기업마다 처한 현실이 다른 점을 감안, 기업 실정에 맞는 임금체계 개편 방식을 지도하고(핵심사업장 74개 집중 지도), 임금정보 인프라를 확충하고 컨설팅과 연계한다. ※ 세부적인 임금체계 개편 지도방향은 별첨 참조(사업장 특성에 따라 과도한 연공성 완화(차등 호봉승급제 등), 직무급·역할급 도입, 성과급 비중 확대 ㅇ 임금피크제는 1,150개소의 중점사업장(300인이상 380개소, 300인미만 770개소)을 대상으로 세대간 상생고용 지원금 등 지원시책과 연계, 청년고용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집중 지도한다. ㅇ 상위 10% 임직원의 임금인상 자제와 기업의 기여를 통한 청년고용 확대를 위해 지역 노사단체 간담회 등을 통해 확산을 유도한다. ㅇ 공정인사 지침(‘16.1.22 발표)의 현장 확산을 위해 전문가 지원단 운영, 종합 컨설팅 제공 등을 통해 조기 안착 지도에 주력할 예정이다. □ 둘째, 장시간 근로 개선과 비정규직 고용개선 지도를 강화한다. ㅇ 근로기준법 개정 추진과 함께 장시간 근로개선과 일·가정 양립 지원을 위해 교대제 개편, 시간선택제 확대, 유연근무제 활용 등을 적극 지도한다. - 이를 위해 사업장 감독을 강화하고(제조업 협력업체, 정보통신업 등 500개소), 각종 재정지원·컨설팅과 연계하여 장시간 근로 개선 조치가 단체협약·취업규칙 등에 반영되도록 지도할 방침이다. ㅇ 비정규직 차별해소를 위해 모든 사업장 감독시 차별유무를 필수점검토록 하고, 특히 복리후생 차별시정 지도를 강화한다. - 재정지원제도(정규직 전환 지원금, 중소기업 고용구조 개선 컨설팅 등)를 활용한 상시·지속적 업무에 대한 정규직 전환을 적극 지도한다. □ 셋째, 대기업의 협력업체에 대한 상생협력을 지도한다. ㅇ 원청 대기업은 1차 협력사를, 1차 협력사는 2∼3차 협력사로 성과 공유 등 노사의 사회적 책임 실천을 유도한다. ㅇ 특히 안전보건 분야에서 원청 대기업이 협력업체의 안전보건관리를 지원하는 등 대기업의 역할과 책임이 확대되도록 지도한다. □ 마지막으로 노사관계 개선을 위한 지도를 강화한다. ㅇ 노사협력 증진을 위해 노사발전재단을 통한 노사 파트너십 프로그램 지원 사업을 활성화하고 지역노사민정협의회를 활성화한다. ㅇ 이와 함께 법과 원칙에 따른 합리적 노사관계 형성을 위한 지도를 강화한다. - 임금피크제 도입, 임금체계 개편 등이 단체협약이나 취업규칙 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도하고 - 특히 고용세습, 과도한 인사·경영권 침해 등 위법·불합리한 단체협약 시정을 위한 지도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자율개선 권고→ 위법사항 시정명령→ 사법조치). □ 임서정 노사협력정책관은 “올해는 노사가 자율적으로 노동개혁 현장 실천 과제들을 단체협약·취업규칙 등에 담아내도록 지도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2016-03-25 15:30:14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dsfsdfs (61.xxx.xxx.180) 2016-12-06 11:39:44
국민들이여 무지에서 벗어나서 대한민국을 개혁합시다 !!!국민개혁 한국개혁 파이팅 !!!



대한민국이 어쩌다가 이렇게 개판인가 ??



초딩도 안다 반성하자 대한민국 정신차려라



박근혜 최태민 최순실 정윤회 인터넷으로 검색해 봐라 ??



최태민 최순실에 놀아나는 대한민국 한심하다 정신차려라



대한민국 대통령이 최태민 최순실 시다바리하는 나라인가 노리개인가 ??



최태민 최순실 같이 사기치는놈들한테 대통령이 놀아나니 나라가 개판되는것이다



공부하면 초딩도 아는 사기에서 벗어나서 대한민국 정신차려라 제발 정신차려라



정의가 승리한다 사기치는 놈은 나쁜놈이다 천국 못간다


지혜가 있고 양심이 있으면 사기치지 말자





대한민국 국민은 아래 내용 반드시 검색해 종교 진실을 바르게 공부하기 바랍니다==종교 필수상식입니다==



1.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인생을 사기나 치면서 살지 말자 --검색해 보시고


종교 진실을 바르게 알고 맹-신-바-보-처럼 속지말고 인터넷으로 종교 진실을 바르게 많이 알려주시고

공부하면 애도 아는 양심불량 사-기나 치면서 인생을 살지 맙시다!

2.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성경 짜집기 ---고대신화 베낀 성경 짜집기- 검색






3.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우리민족 하늘님 하나님 기독교 도용 사기- 검색




4.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개독 목사 장경동 망언은 개독 사기다- 검색







5.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 목사- 검색바람


똥목사들이 여신도 먹고 성범죄 1위하더니 애들까지 적반화장으로 지-랄이다 웃긴다 하하하

나는 여신도 먹고 성범죄 1위하는 똥목사 개목사 돼지목사 보다 낫다 그만 지-랄해라 웃긴다

종교 사기치고 가장 썩은 똥들이 적반화장으로 종교 차별하고 지-랄하고 큰소리친다 웃긴다 하하하








6. 인터넷으로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예-수천국 불신지옥은 사기다- 검색



7.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이순신장군을 사탄이라는 개독- 검색



8. 인터넷 다음 네이버 검색창에서 한글로 -- 개독교 만행--- 검색





9..인터넷 다음 네이버 검색창에서 --법당 소변 성당 마리아상 대변 똥칠 개독목사--검색





10..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진-화-론 의심은 사라질것- 검색해 보시고


뉴스 기사에서 미디어 다음 클릭하고 기사 맨 아래 네티즌 의견 읽어보십시요


그리고 유튜브에서 --진화 비밀 풀렸다- -다윈의 새 핀치새 진화 비밀 풀렷다- 검색해 보십시요


그리고 유튜브에서 --진화-- 검색해 보십시요


대한민국 네티즌이 고대 신화 베낀 창조신 창조론 사기치는 맹-신 바보 사기꾼보다 똑똑합니다 천만다행입니다



장경동 망-언이 왜 공부하면 애도 아는 사기인가 바르게 알기 바랍니다

개-신교 목-사 장경동이 아직도 대한민국 국민을 맹-신 바보로 아는가 봅니다

장경동이여 대한민국 사람은 당신처럼 맹-신 바보가 아닙니다

장경동이여 공부하면 애도 아는것을 사기치지 말기 바란다

장경동이여 공부하면 애도 아는 양심불량 사기나 치면서 인생을 살것인가 ??


천동설 사기 지동설 V 고대신화 창조신 창조론 사기 진화론 V


우리는 공부하면 초딩도 아는 사기를 믿고 사기나 치면서 인생을 살지 맙시다 ---양심불량 사기금지---


인간들이 공부를 하고 바른 진리와 진실을 알고 바른 진리와 진실을 믿고 사기는 믿지 말아야 한다


인간들이 바른 진리와 진실을 알고 무지에서 벗어나야 인류의 행복과 평화가 온다네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54
  [양식] 노동쟁의 조정신청서(샘플) (1)     2016-08-04   707
53
  [임단협정보] 고용노동부 2016년 사업장 임단협 지도방향 (1)     2016-03-25   1016
52
  [이슈페이퍼] 파견법 개정안의 실체? 기자, PD도 평생 파견직으로! (1)   -   2015-11-20   977
51
  노동시장구조개악 민주노총 대응지침 및 해설(첨부파일 확인) (1)     2015-06-08   1242
50
  최저임금 서명용지 (1)     2015-06-02   1052
49
  표준생계비 산출을 위한 조합원 생활실태조사지 (1)     2014-11-11   1351
48
  연봉제도입은 사실상 구조조정의 시작 (1)     2014-10-01   1706
47
  2013년 임단협 방침 및 통일 요구안     2013-04-29   2405
46
  2011 임단협 교섭 매뉴얼 (임단협 학교 교육자료집)     2011-08-11   4032
45
  민주노총 2011 임금요구안 및 표준생계비 해설 자료     2011-04-05   3204
44
  103주년 3.8 세계 여성의 날 유래와 요구안 해설집     2011-02-28   3388
43
  비정규노동자권리선언참가자 신청 양식     2008-12-03   5067
42
  민주노총 총파업 찬반투표용지 및 공고문     2008-06-09   5891
41
  민중가수 등 단체 개인 연락처 입니다.     2008-01-11   6284
40
  고 정해진 열사 관련 건설노조 제작 선전물     2007-10-30   5865
39
  고 정해진 영정 사진     2007-10-30   5871
38
  민주노총 42차 임시대의원대회 자료집     2007-09-10   5907
37
  민족민주노동열사 故 허세욱 동지 장례투쟁 지침 관련 자료     2007-04-16   5860
36
  07임단투승리노동교실[1차-제주지역]     2007-04-02   5874
35
  시사저널 사태를 계기로 본 언론사 노조의 파업에 대응한 사측의 법적 대응과 그 부당성     2007-02-08   5699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중국 경호원의 한국 기자단 폭행 사건의 철저한 조사와 책임자 처벌을 요구한다
[보도자료] 민영방송의 공공성 어떻게 보장할 것인가? 토론회
[보도자료] 단식 풀고 KBS 정상화 완수 위한 총력투쟁 이어 간다
지/본부소식
[전신노협 성명] 기자 폭행에 대한 중국 정부의 공식 사과와 처벌을 요구한다
[연합뉴스지부 성명] 정치적 중립성 보장 못하는 진흥회 구성에 반대한다
[아리랑국제방송지부] 문체부는 아리랑국제방송 사장에 적폐, 언론부역자 배제하고 정상화 의지 가진 인사 임명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