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9.12 목 05:59
회의산별자료정책조직/쟁의자료집노동법음악선전
 [판결] 노동자가 회사에 끼친 손해와 회사의 구상권 행사의 범위(대법원 2017.8.24. 2017다6337)
 2017-10-25 14:20:17   조회: 2921   
 첨부 : 회사에 끼친 손해와 회사의 구상권 행사(대법원 2017.8.24. 2017다6337).pdf (147024 Byte) 

노동자가 회사 업무를 하다가 회사에 손해를 끼치는 경우가 있는데요. 그럴 때 회사는 노동자에게 그 손해를 배상하라고 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럴 때 얼마나 배상을 해야 하는지에 관한 판결입니다(이 판결은 구상권 행사 불인정). 

[구상권 행사의 법리] 일반적으로 사용자가 피용자(노동자)의 업무수행과 관련한 불법행위로 직접 손해를 입은 경우 또는 피해자인 제3자에게 사용자로서의 손해배상책임을 부담한 결과로 손해를 입은 경우, 사용자는 그 사업의 성격과 규모, 시설의 현황, 피용자의 업무내용, 노동조건 및 근무태도, 가해행위의 발생원인과 성격, 가해행위의 예방과 손실의 분산에 관한 사용자의 배려의 정도, 그 밖에 여러 사정에 비추어 손해의 공평한 분담이라는 견지에서 신의칙상 상당하다고 인정되는 한도 안에서만, 피용자에 대하여 손해배상을 청구하거나 그 구상권을 행사할 수 있다.

[대법원 2017.8.24. 2017다6337 판결] H사의 경리직원으로서 한 번도 운전업무를 담당하지 않던 A가 차량을 운전하게 된 것은 H사의 필요, 즉 박모 부장의 거래처 출장을 위한 것이었던 점, H사가 A에게 차량의 운전을 담당하게 하였다면, 차량의 조수석에 탑승한 H사의 부장으로서는 A가 전방주시의무 등을 게을리 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 함에도 차량의 우측에서 진행 중이던 오토바이를 충격하기 전까지 A에게 그 위험을 알리는 등의 조치를 취하지 않은 점, A가 교통사고와 관련하여 전방주시의무 등을 게을리 한 잘못이 있다 하더라도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에서 정한 중대과실 항목에 해당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B의 오토바이 운행상 과실이 경합되어 교통사고가 발생한 점, H사는 A가 차량을 운전할 경우 자동차종합보험의 적용을 받지 못하게 되는데도 A에게 이러한 사실을 알리지 않은 채 차량을 운전하도록 한 점 등을 종합하여 보면, 사용자로서 피용자인 A에게 구상권을 행사하는 것은 신의칙상 받아들이기 어렵다.

트위터 페이스북
2017-10-25 14:20:17
1.xxx.xxx.174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39
  [자료] 직장 내 괴롭힘 판단 및 예방 대응 매뉴얼(고용노동부)     2019-03-04   338
238
  [판결] 도급 등 형식보다 실질적인 종속관계가 인정되면 노동자(대법원 2018.11.29. 2017다252079)     2019-02-07   447
237
  [자료집] 직장 내 괴롭힘의 노동법적 쟁점(학술대회 자료집)     2019-01-25   469
236
  [법률] 직장 내 괴롭힘 금지 등 개정 근로기준법 공포(2019. 1. 15.)     2019-01-25   432
235
  [결정] 노동조합 운영비 원조 금지 조항은 위헌(불합치)이다(헌재 2018. 5. 31. 2012헌바90) (1)     2018-06-26   942
234
  [자료] 노동시간 단축, 연차휴가 개정 시행 관련 설명자료(고용노동부) (1)     2018-06-05   1070
233
  1년 미만 근로자 등에 대한 연차휴가 보장 확대 관련 개정 근로기준법 설명자료(고용노동부) (1)     2018-05-11   1437
232
  [판결] 법원은 성희롱 사건 심리에서 '성인지 감수성'을 가져야 한다(대법원 2018.4.12. 2017두74702)     2018-04-16   1584
231
  [판결] 저성과자 역량강화 프로그램 시행은 취업규칙의 불리한 변경(서울행법 2018. 3.15. 2017구합68080 )   -   2018-03-30   1695
230
  [판결] 성희롱 피해와 사용자의 손해배상 책임(대법원 2017.12.22. 2016다202947)     2018-01-08   2152
229
  [자료] 20171228 출퇴근 재해 업무처리 지침(제2017-48호 2018.1.1. 시행)     2018-01-08   2011
228
  [자료] 2018년 상반기 달라지는 노동 관련 법제도(고용노동부)     2017-12-28   2441
227
  [자료] 20171205 출퇴근 재해 업무처리 지침안(근로복지공단)     2017-12-26   2271
226
  [판결] 전화권유판매원도 노동자(대법원 2017.10.27. 2016다29890)     2017-12-26   2256
225
  [지침] 포괄임금제 사업장 지도지침(고용노동부 초안)     2017-11-21   2938
224
  [법률개정] 산업재해 은폐 행위에 대한 형사처벌 규정 신설(산업안전보건법 개정)   -   2017-10-25   2708
223
  [판결] 노동자가 회사에 끼친 손해와 회사의 구상권 행사의 범위(대법원 2017.8.24. 2017다6337)     2017-10-25   2921
222
  [판결] 동료와 다툼 중 사고와 업무상 재해(대법원 2017.4.27. 2016두55919)     2017-07-18   2353
221
  [판결] 노동조합의 조직력 약화를 노린 직장폐쇄와 부당노동행위(대법원 2017.7.11. 2013도7896)     2017-07-17   2393
220
  [자료] 부당노동행위 근절 방안(고용노동부)     2017-06-29   2469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조선동아 거짓과 배신의 100년 청산 시민행동 발족 기자회견문, 발족 선언문
[보도자료] ‘조선동아 거짓과 배신의 100년 청산 시민행동’ 발족식
[성명] 한상혁 신임 방통위원장에게 바란다
지/본부소식
[EBS지부 성명] 광복회의 눈물, 그리고 반민특위 제작 재개 자격 없는 EBS
[EBS지부] 김명중은 제작중단 주범임을 자백한 박치형을 즉각 조치하라
[EBS 직능단체협회 공동성명] 박치형 부사장은 더 이상 무슨 증거가 필요한가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