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11 금 14:01
회의산별자료정책조직/쟁의자료집노동법음악선전
 [현수막] 노사정 야합 저지 현수막 파일
 2015-09-21 14:23:09   조회: 2394   
 첨부 : 노사정-야합-저지.gif (618237 Byte) 
 첨부 : NO!.psd (2637704 Byte) 
총파업 투쟁으로 저지하자! 노사정 야합 무효다 청년 고용으로 사기치는 노사정 야합 무효다 쉬운 해고 평생 비정규직 노사정 야합 무효다 반 노동 정권 꼭두각시 노사정 야합 무효다
트위터 페이스북
2015-09-21 14:23:09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998
  용산 살인진압 특검 청원 관련 포스터     2009-03-31   3872
997
  [홍보물]막장정권과 막장정당, 언론악법 날치기 시도!!     2009-02-27   4416
996
  [2차 포켓용홍보물] 언론악법, 진실과 거짓     2009-02-02   4251
995
  [포켓용홍보물] 언론악법, 진실과 거짓     2009-01-20   4154
994
  7 대악법이 뭔가요?     2009-01-03   4411
993
  언론장악 Q&A     2009-01-03   4103
992
  [언론노조 대국민 호소문]     2009-01-01   4039
991
  언론장악 대 국민 홍보전단 시즌-2     2008-12-29   4510
990
  한나라 언론악법 대국민 선전 홍보 파일     2008-12-26   4437
989
  찌라시vs 신문 제9호 - 방송차지하려고 ‘죽임의 정치’ 사주하는 조중동     2008-12-23   4007
988
  [총파업선전홍보물] 파업선전홍보물     2008-12-23   4138
987
  <찌라시vs 신문 제8호>MB, 방송 넘겨 주면 안잡아먹지     2008-12-09   4145
986
  [찌라시 VS 신문 7호] 경제위기 틈타 한반도 대운하 군불때는 '조중동'     2008-12-02   4092
985
  "찌라시 vs 신문" 제6호 - "한 치앞도 못보고, '삐라살포' 선동하는 조중동     2008-11-26   4100
984
  조중동OUT 소식지 제5호 - '강부자 손들고 서민에 대못박은 조중동'     2008-11-20   4187
983
  조중동out 소식지 "찌라시 vs 신문" 제 4호     2008-11-11   3982
982
  조중동OUT 소식지 "찌라시 vs 신문" 제3호 발행     2008-11-04   4250
981
  조중동out 소식지 2호(081028)     2008-10-28   4110
980
  조중동 OUT 소식지 "찌라시 vs 신문" 1호     2008-10-22   3963
979
  [선전물] 조중동을 끊는 당신, 세상을 바꿉니다 소책자-조합원용     2008-10-20   3752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감리회는 부당해고자 복직시키고 기독교타임즈 정상화에 나서라!
[보도자료] 한일 언론노동자 공동선언 채택
[기자회견자료] 언론노조 2019 국정감사 의제 발표
지/본부소식
[기독교타임즈분회]감리회는 노동위 거듭된 판정을 즉각 이행하라!
비위 인사 철회하라
[tbs지부] tbs에 대한 조선일보의 ‘좌파 철밥통’ ‘혈세 낭비’ 보도 눈물나게 고맙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