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5.20 월 15:07
회의산별자료정책조직/쟁의자료집노동법음악선전
 5.1절 선전전단입니다.
 2009-04-29 17:23:01   조회: 3622   
 첨부 : 090424p.jpg (187372 Byte) 
 첨부 : 언론노조시민용전단.PDF (773405 Byte) 
* 2009년 4월28-30일 홍보용 전단입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2009-04-29 17:23:01
.xxx.xxx.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58
  언론악법 주범 벽보 파일     2009-07-28   3499
57
  [전단] 불법 날치기 언론악법은 원천무효입니다!!     2009-07-24   4295
56
  [언론악법저지][시민특보3호]“국민과 함께하는 총파업으로 언론악법 끝장”     2009-07-22   3779
55
  신문 광고 일부 수정 문구 별도 업데이트 정리     2009-07-20   3518
54
  [Q&A]언론악법의 실체 진실과 거짓 58문 58답     2009-07-16   6349
53
  [총파업 포스터] 3차 총파업 끝장투쟁     2009-07-15   4170
52
  [언론악법저지][시민특보2호] 언론악법 직권상정 반대 여론이 찬성의 3배...     2009-07-14   3684
51
  언론악법 Q&A 컬러 정리! - 한나라당의 6대 거짓말     2009-07-01   4051
50
  [언론악법저지] 한나라당의 6대 거짓말(신문광고용)     2009-07-01   3771
49
  [언론악법저지][시민특보1호] 대다수 국민은 언론악법을 반대한다     2009-07-01   3763
48
  [언론악법저지][포켓용 홍보물(지역)] 인쇄용 포토샵 파일입니다.     2009-06-26   3840
47
  [언론악법저지][포켓용 홍보물(서울)] 인쇄용 포토샵 파일입니다.     2009-06-26   3799
46
  [언론악법저지][포켓용 홍보물(서울)] 그림 파일입니다.     2009-06-15   3934
45
  [언론악법저지][포켓용 홍보물(지역)] 그림 파일입니다.     2009-05-26   4051
44
  [언론악법저지] 만화로 보는 언론악법     2009-05-26   3996
43
  지역언론을 재벌과 조중동의 손아귀에 넘겨주는 언론악법을 막아냅시다     2009-05-06   4035
42
  5.1절 관련 2차 선전물입니다.     2009-04-30   3652
41
  5.1절 선전전단입니다.     2009-04-29   3622
40
  용산 살인진압 특검 청원 관련 포스터     2009-03-31   3788
39
  [홍보물]막장정권과 막장정당, 언론악법 날치기 시도!!     2009-02-27   4335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시민단체, 태영건설 윤석민, SK 최태원 회장 등 공동 고발
[성명] 결국 지상파 방송사 ‘독립’ 확립이 해법이다!
[방송독립시민행동] 검찰은 태영건설 윤석민 회장 철저히 수사해 엄벌하라!
지/본부소식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 기억하자 5.18! 지켜내자 민주주의!!
[연합뉴스지부 성명] 10기 수용자권익위원회는 제 몫을 다 해야 한다
[EBS지부 성명] 아무 것도 책임지지 않겠다는 김명중 사장의 기만적 협상 결렬 선언과 특별감사 강행을 규탄한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