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0.15 월 10:11
 [방송독립시민행동] EBS이사 후보자 검증결과 발표 기자회견(방통위 앞)
 2018-08-27 16:02:08   조회: 3378   
 첨부 : [방송독립시민행동] EBS이사후보자 검증결과 발표 기자회견.pdf (2422523 Byte) 
 첨부 : [방송독립시민행동] EBS이사후보자 검증결과 발표 기자회견.hwp (425984 Byte) 

**검증결과 발표 및 자세한 보도자료는 첨부문서를 확인해 주십시오.

[기자회견문]

교육방송 EBS에 자질 부족, 함량 미달 부적격 이사 절대 안 된다!

 

방송통신위원회가 지난 8월 24일 교육방송 EBS 이사 선임에 대한 국민 의견 수렴 절차를 마무리하고 오늘부터 본격적인 논의에 돌입한다. 방송문화진흥회, KBS 이사 선임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후보자 정보는 제한적으로 공개됐고 의견 수렴 기한도 5일로 제한했다. 방송독립시민행동은 짧은 기간이지만 ‘10대 원칙’에 따라 온라인제보센터에 접수된 시민들의 제보 내용을 참고해 집중적인 검증을 벌였다. 그 결과 부적격 후보자 5명을 선정하고 방송통신위원회에 국민 의견으로 제출했다.

 

공영방송 EBS의 역할과 위상은 남다르다. 어떤 분야보다도 공익성과 공공성이 요구되는 ‘교육’을 자신의 전문 영역으로 하며, 공교육 강화와 평생 교육에 이르기까지 중요한 공적 책무를 수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지난 10년간 EBS 이사회는 늘 논란의 대상이었다. 재직 중 횡령 및 조세포탈로 구속, 면직된 사례도 있고 이사장 재직 중 관용차를 사적 유용하여 감사원 지적을 받은 사례도 있다. 심지어 교총회장이던 자신을 EBS이사로 셀프 추천하고 동료 이사에게 맥주병 폭행까지 가한 인사도 있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해당 인사를 차기 EBS 이사에 또 임명했고, 국회의원 선거에 몰래 지원했던 일이 밝혀져 재차 중도사퇴하기도 했다.

더 심각한 것은 중도사퇴 후 교총으로 하여금 또 보궐 이사를 추천하게 하고 선임한 것이다. 한 마디로 방통위와 교총이 EBS 이사회를 사유화하고 농단한 것이다. 이는 여야 정치권의 위법한 자리 나눠먹기 관행, 법률상 명확하지 않은 추천권을 교총이 독식하도록 방치한 결과다. 위법한 관행과 적폐는 청산해야 한다.

 

방송독립시민행동이 선정한 5명의 부적격 후보자들은 교육방송 EBS의 위상과 역할에 걸맞지 않는 인사들이다. 방송의 공정성과 독립성, 제작 자율성을 침해하거나 비리 혐의로 징계당한 전력이 있는 인사들, 직무 능력이 현저히 부족하거나 지원서를 일부 허위로 기재한 후보자들이 이름을 올렸다. 방통위는 지난 방송문화진흥회 이사 선임 과정의 잘못을 되풀이해서는 안 된다. 정치권의 개입과 압력을 원천 차단하고 오로지 철저한 검증과 선임 원칙을 따라야 한다.

이미 방통위는 방문진 이사 선임 논란으로 국민의 신뢰를 잃었다. 방통위원들에게 일말의 양심이라도 남아 있다면 아직 의결하지 않는 KBS 이사, EBS 이사만큼은 정치권에 휘둘리지 않고 제대로 선임해야 한다. 원칙과 기준 없이 정치적 이해관계에 따라 또 다시 부적격자들을 이사로 검토한다면 방통위는 더 이상 존재할 필요가 없다. EBS이사회를 사유화하고 농단할 것인지, 교육방송의 주인인 시청자 국민의 요구에 부합할 것인지 방통위는 결단하라. 방송독립시민행동은 이 모든 과정을 두 눈 부릅뜨고 끝까지 지켜볼 것이다.

 

 

2018년 8월 27일

방송의정치적독립과국민참여방송법쟁취시민행동

(약칭: 방송독립시민행동)

트위터 페이스북
2018-08-27 16:02:08
1.xxx.xxx.174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940
  [부산일보지부 보도자료] 부산일보 안병길 사장 퇴진 투쟁 일단락, 전대식지부장 7일만에 단식중단 결정 (1)     2018-10-08   1463
939
  [부산일보지부 보도자료]5일 14시, 대주주 정수장학회 항의방문 예정     2018-10-04   1573
938
  [방송독립시민행동] EBS 이사 교총 추천, 국민감사청구운동으로 바로잡을 것 (1)     2018-10-04   1671
937
  [보도자료] 미디어공공성 강화와 언론개혁을 위한 2018년 국정감사 10대 의제를 제안합니다     2018-09-19   1395
936
  [보도자료] 방송독립시민행동, '방송의 정치적 독립보장' 이행촉구 기자회견     2018-09-13   2448
935
  [보도자료] 지상파방송노사 첫 산별협약 체결   -   2018-08-31   2384
934
  [방송독립시민행동] EBS이사 후보자 검증결과 발표 기자회견(방통위 앞)     2018-08-27   3378
933
  [방송독립시민행동_보도자료] 2018 공영방송 이사선임의 문제점과 개선방안     2018-08-20   3467
932
  [보도자료] 부산일보 농단 안병길 사장 퇴진 천막농성 돌입...언론노조,부산노동자 결의대회 (1)     2018-08-17   2625
931
  [보도자료] 방송독립시민행동, 공영방송 이사 후보자 검증 돌입! (1)     2018-07-17   3594
930
  [보도자료] 방송독립시민행동, "공영방송 이사의 조건" 긴급토론회     2018-07-12   4679
929
  [보도자료] 드라마제작환경개선TF 1인 시위 돌입     2018-07-03   3000
928
  [보도자료]방송독립시민행동, 방통위와 국회 앞 긴급 기자회견     2018-06-26   3139
927
  [보도자료] 방송독립시민행동 발족 기자회견 (1)     2018-06-20   4299
926
  [보도자료] 언론사 제대로 된 노동시간 단축 시행 촉구 기자회견     2018-06-19   3146
925
  [보도자료] 언론노조,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정책 협약 진행     2018-06-08   3197
924
  [자료집] 미디어감시연대 긴급토론회 자료집     2018-06-05   4074
923
  [보도자료] 미디어감시연대 선거보도 긴급토론회     2018-06-01   4942
922
  5월28일(월)~6월3일(일) 언론노조 주요 일정 (1)     2018-05-28   3360
921
  5월14(월)~5월20일(일) 언론노조 주요 일정 (2)     2018-05-14   3616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논평] 정부의 규제 중심 가짜 뉴스 근절 대책을 우려한다
[성명] 자유한국당과 조선일보는 사실 왜곡, 지면 사유화 중단하라!
[부산일보지부 보도자료] 부산일보 안병길 사장 퇴진 투쟁 일단락, 전대식지부장 7일만에 단...
지/본부소식
[ubc울산방송지부] 전문 기업 사냥꾼의 울산방송 인수를 단호히 거부한다!
[방노협] 방송통신위원회의 대대적인 수술과 혁신을 요구한다
[스카이라이프지부 기자회견문] 국회는 KT 정상화로 위성방송 사유화 막고, KT는 자율경영 보장으로 재허가 부관사항 준수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