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3 금 14:06
 [보도자료] 언론자유 상징 ‘굽히지 않는 펜’ 제막식 열려
 2019-07-16 14:47:02   조회: 462   
 첨부 : [사후보도자료] 20190716_언론자유조형물_제막식.pdf (707167 Byte) 
 첨부 : 20190716_National_Union_Of_Mediaworkers_Photo.jpg (3537502 Byte) 

[보도자료]

언론자유 상징 ‘굽히지 않는 펜’ 제막식 열려

16일 오전 11시 프레스센터 앞 … 상징물에 ‘역사 앞에 거짓된 글을 쓸 수 없다’ 문구 담아

권영길 언론노련 초대위원장, 이효성 방통위원장, 이부영 자유언론실천재단 이사장 등 참석

 

1. 언론자유를 상징하는 조형물 ‘굽히지 않는 펜’ 제막식이 오늘(16일) 오전 11시 한국언론회관(프레스센터) 앞마당에서 언론노동자·시민사회단체대표, 시민 등 2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열렸습니다. ‘굽히지 않는 펜’은 언론자유가 민주주의의 기반이자 시민사회의 가치임을 알리고, 지난 반세기 넘겨 언론자유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기리고 그 뜻을 이어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서울신문사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가 부지 등을 제공했고, 120여 개 언론시민사회단체와 언론노동자, 일반 시민 등 600여 명이 추진위원으로 참여해 약 1억 4천여만 원의 기금을 모아주셨습니다. ‘굽히지 않는 펜’제작은 평화의 소녀상을 만든 김운성·김서경 작가가 담당했습니다. 만년필 모양과 함께 언론 민주화를 위해 한 평생을 바치신 청암 송건호 선생의 지론이었던 ‘역사 앞에 거짓된 글을 쓸 수 없다’는 문구가 함께 새겨졌습니다. 

2. 제막식에서 오정훈 위원장은 “언론자유는 끝까지 지켜나가야 할 과제”라며 “굽히지 않는 펜은 언론인들과 미래 세대가 절대 굽히거나 꺾이지 않고 꼿꼿이 서서 언론자유를 지킬 수 있는 지표가 될 것”이라고 건립 취지를 설명했습니다. 

‘굽히지 않는 펜’을 제작한 김서경, 김운성 작가는 “언론인들의 열정을 따듯한 흰색으로 표현하고자 만년필 색을 하얀색으로 칠하게 됐다.”고 조형물 의미를 말했습니다.

언론계를 대표해 김종철 동아자유언론수호투쟁위원회 위원장은 “저희가 젊음을 걸고 싸웠던 자유언론실천 투쟁의 열매가 아직도 자라나고 있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며 “언론자유가 모든 것을 자유롭게 한다는 명제에서 벗어나지 않도록 끝까지 함께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이어진 축사에서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조형물의 이름과 모양이 백 마디 말보다 더 강하고 무겁게 다가온다.”며 “지금처럼 언론의 위기가 거론되고 변화와 혁신이 요구되는 때일수록 우리는 언론의 자유와 독립이라는 출발점에 스스로를 다시 가져놓아야 한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발표된 취지문 ‘꺾일지언정 굽히지 않는다’에서 ‘굽히지 않는 펜’은 자유언론에 대한 신념과 자부심을 기리는 동시에 미래를 위한 기념비임을 밝혔습니다. 또 민주적 가치와 민족적 정의로움, 조국의 평화 통일,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가 언론인들의 시대적 역할임을 전했습니다.

이날 제막식에 권영길 전국언론노동조합연맹 초대위원장, 오정훈 전국언론노동조합 위원장, 김명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김성재 문화체육관광부 차관보 등이 참석했습니다. 제막식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 이낙연 국무총리, 차범근 감독 등이 보내온 애장품에 대한 경매가 진행되기도 했습니다. 많은 보도와 관심바랍니다. 

*별첨 - 보도자료 및 취지문, 추진 경과, 작가 소개, 경매 리스트, 추진위원 명단 등 

트위터 페이스북
2019-07-16 14:47:02
1.xxx.xxx.174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996
  [보도자료] 언론노조 MBC본부 전국 지부, 故 이용마 기자 분향소 마련     2019-08-22   278
995
  [보도자료] 참 언론인 故 이용마 MBC 기자 시민사회장 ‘세상은 바꿀 수 있습니다’     2019-08-21   555
994
  [입장문] 우리 언론인들은 故 이용마 기자의 꿈을 영원히 따르겠습니다.     2019-08-21   735
993
  [사후 보도자료]전기신문 ‘노조 탄압 실체’ 폭로 기자회견     2019-08-19   405
992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제8차 릴레이 1인 시위     2019-08-19   375
991
  [보도자료] 전기신문 ‘노조탄압 실체’ 폭로 기자회견   -   2019-08-13   306
990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제7차 릴레이 1인 시위     2019-08-12   99
989
  [기자회견문] 후임 방통위원장 선임, 미디어개혁의 단초가 되어야 한다!     2019-08-08   652
988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제6차 릴레이 1인 시위     2019-08-05   428
987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제5차 릴레이 1인 시위     2019-07-29   412
986
  [보도자료] 2019년 지상파방송 산별교섭 시동     2019-07-26   332
985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제4차 릴레이 1인 시위     2019-07-22   412
984
  [보도자료] '민영방송 독립성과 공공성 강화 방안' 국회 토론회 개최     2019-07-17   236
983
  [보도자료]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들도 네이버 지역언론 차별 중단 한목소리     2019-07-16   147
982
  [보도자료] 언론자유 상징 ‘굽히지 않는 펜’ 제막식 열려     2019-07-16   462
981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릴레이 1인 시위     2019-07-15   405
980
  [보도자료] 언론자유 상징 ‘굽히지 않는 펜’ 제막식     2019-07-12   1107
979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두 번째 1인 시위     2019-07-08   929
978
  [보도자료] 언론노조-민언련, 네이버 지역 차별 규탄 1인 시위     2019-07-01   512
977
  [보도자료] 드라마 현장에 표준근로계약서 시대 열린다     2019-06-20   449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언론노조 MBC본부 전국 지부, 故 이용마 기자 분향소 마련
[보도자료] 참 언론인 故 이용마 MBC 기자 시민사회장 ‘세상은 바꿀 수 있습니다’
[입장문] 우리 언론인들은 故 이용마 기자의 꿈을 영원히 따르겠습니다.
지/본부소식
[지역방송협의회] 참된 언론인, 당신을 기억하겠습니다
[경기방송분회] 현준호 총괄본주장의 사퇴 결정 존중한다.
[경기방송 분회] 친일 논란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 경기방송 현준호 총괄본부장은 즉각 사퇴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