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17 목 14:22
민주언론실천위원회보고서지본부노보
 [전주문화방송노보] MBC본부 전주지부 제12대 위원장 이·취임식 개최
 2017-04-17 16:52:50   조회: 1598   
 첨부 : ???? 1??(201703).compressed.pdf (1568481 Byte) 
 첨부 : ????(?????).compressed.pdf (778489 Byte) 

MBC본부 전주지부 제12대 위원장 이·취임식 개최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 전주지부 위원장 이·취임식이 지난 3월 2일 오후 6시 전주 MBC 1층 로비에서 내·외빈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지난 2년 동안 전주문화방송지부를 이끌며 조합원의 단합을 위해 노력했던 제11대 박기현 지부장과 안성현 사무국장에게 감사패 전달을 시작으로 지부장 이·취임식, 외빈 축하 인사 순으로 진행됐다.
이임한 제11대 박기현 지부장은 이임사를 통해 힘든 시기 속에서도 지부장을 중심으로 잘 따라와 준 집행부와 노조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고“새롭게 출범하는 제12대 집행부에 큰 힘을 실어주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고 밝혔다.
또한 취임한 제12대 고차원 지부장은“전주MBC의 문제를 해결하는 게 지역방송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고 더 나아가 언론계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고 전하면서“조합원의 전폭적인 지지만이 사측과 대등한 교섭 단체가 될 수 있다.”고 당부했다
 이날 이·취임식에는 민주노총 전북본부 지대성 수석본부장, 전교조 윤성호 전북지부장, 언론노조 윤석빈부위원장, 언론노조 MBC본부 도건협 수석부위원장과 전국 MBC 지역지부 지부장등 20여명의 노동계와 언론계인사들이 자리를 참석해 새로운 집행부의 출범을 축하했다.
탄핵정국 속 불안한 민심이 가득한 이 시점에서 망가진 MBC의 이미지를 다시 예전처럼 되살려 놓고 언론장악방지법 제정, 지역 MBC의 재정문제 등 다양한 문제의 해결을 맡게 될 이번 제12대 집행부의 어깨가 무거워졌지만 이 또한 새로운 기회가 될 수 있기에 앞으로의 노동조합의 활동이 기대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2017-04-17 16:52:50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양식] 한컴오피스 노보 예시 (6)     2016-04-25   6403
203
  [SBS노보 250호]"방송 개혁! SBS도 예외 아니다!!"     2017-08-16   28
202
  [SBS노보 249호]6억 넘게 물린 비밀 계약의 속사정     2017-07-18   157
201
  [SBS노보 248호]"드라마 분사 논의 중단하라"     2017-07-04   324
200
  [연합뉴스공정보도] 국민 분노 잊은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보도     2017-07-03   404
199
  [SBS노보 247호]드라마본부 분사 추진 파문     2017-06-20   455
198
  [연합뉴스노보] 연합뉴스 경영진 퇴진요구 본격화(2017.6.8)     2017-06-08   581
197
  [SBS노보 246호]방송 적폐 청산! 투쟁의 막이 오르다!     2017-05-30   638
196
  [SBS노보 245호]지름길은 없다. 근본적 혁신만이 답이다.     2017-05-16   732
195
  [SBS노보 244호]대선후보들, 언론개혁 8대 과제 잇따라 협약체결     2017-04-26   838
194
  [전주문화방송노보] MBC본부 전주지부 제12대 위원장 이·취임식 개최     2017-04-17   1598
193
  [SBS노보 243호]수익 구조 정상화를 위한 총력 투쟁 !!!, 실무협상 착수…”근본 해결없는 타협 불가” 방침 사측에 전달 (2)     2017-04-12   1015
192
  [SBS노보 242호]SBS 경영정상화와 적폐청산을 위한 우리의 요구 (2)     2017-03-24   1106
191
  [SBS노보 241호]2017 SBS 적폐 청산 투쟁 선언! 이제 우리 일터에 촛불을 밝힌다. (2)     2017-03-14   1232
190
  [SBS노보 240호]실패한 체제 10년, 이제 해답을 찾아서     2017-03-06   1322
189
  [연합노보] 새 집행부 구성에 힘을 모아주세요!(2017.2.22)     2017-02-22   1410
188
  [SBS노보 238호]어린이집 신-증설 합의, 2월 중 수요조사 착수     2017-02-21   1444
187
  [SBS노보 237호]나홀로 적자 SBS,지상파 3사 중 유일한 적자. (1)     2017-02-01   1582
186
  [SBS노보 236호]2016 임단협, 물 건너간 연내 타결     2016-12-28   1598
185
  [SBS노보 234호]조합원 여러분! 우리가 앞장 서서 박근혜 정권에 조종(弔鐘)을 울립시다!     2016-12-06   2064
184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지부] 5차 범국민행동 참여합시다 (1)     2016-11-25   209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이명박·박근혜 정권의 언론 장악 음모 및 적폐 인사에 대한 검찰 조사 촉구
[성명] 자유한국당은 공개토론에 전향적으로 나서라
[KBSMBC정상화시민행동] 공영방송 정상화는 적폐인사 청산이 최우선이다
지/본부소식
[연합뉴스지부] 당신들은 연합뉴스에 무슨 짓을 한 것인가
[SBS본부 성명]침묵 또 침묵하는 SBS, 최소한의 자존심은 남아 있는가?
[방송사지본부 공동성명] YTN 정상화와 언론개혁의 마중물은 ‘노종면’이 정답이다
[SBS본부 성명]국민의당은 SBS언론 노동자들에게 사과하라!
[OBS지부성명] 폐업을 말하는 자, OBS에서 손 떼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태평로 1가 25번지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