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2.28 금 16:04
민주언론실천위원회보고서지본부노보
 [KBS노보 220호] “자랑스런 민주노조 30년...KBS의 역사입니다!”
 2018-07-17 15:56:20   조회: 632   
 첨부 : 220-게시용.pdf (531782 Byte) 

1면

-자랑스런 민주노조 30년… KBS의 역사입니다!

 

2면

-자랑스런 본부노조의 30년…

 

3면

-노동조합은 어떻게 살았나?

 

4면

-달라진 근로기준법에 대해 알아야 할 두세 가지 것들

-올해부터 수습사원도 시간외수당 지급 언론노조KBS본부 문제제기… 전격 수용

-방송현안, 지상파방송 산별 교섭으로 해결

 

5면

-KBS노동조합의 사내 수이가업 중 장학기금 문제 제기 그 후……

-‘방송법 개정안’ 강행 처리 무산… 국미이 직접 이사회 구성해야

-272차 정례 공방위 오는 18일 지역보도 특별위 설치 등 논위

-김영국 전 방송본부장, 공직자윤리법 위반 결정 ‘KT스카이라이프’사장 지정 취소

 

6면

-자랑스러운 조합원 수상 소감

-신임 지부장을 소개합니다

 

KBS본부 홈페이지에서 보기

http://www.kbsunion.net/news/articleView.html?idxno=2313

트위터 페이스북
2018-07-17 15:56:20
210.xxx.xxx.46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양식] 한컴오피스 노보 예시 (3)     2016-04-25   14399
253
  [SBS본부 노보286호]묻는다 태영건설의 자격을     2019-04-09   377
252
  [SBS본부 노보285호]경영 대참사, 부천영상단지공모 꼴등 탈락     2019-04-02   389
251
  [SBS본부 노보284호]태영건설의 방송 장악 신호탄..약속은 파기 됐다     2019-04-01   409
250
  [SBS본부 노보283호]회장 취임 선물이 선전 포고인가?     2019-03-26   431
249
  [연합뉴스노보 제226호] 새 경영진 1년, 연합뉴스는 시민의 품으로 돌아갔나     2019-03-13   315
248
  [KBS노보 226호] 우리 모두가 교섭대표입니다     2019-02-28   405
247
  [SBS본부 노보282호]역사적 대타협, SBS 새 미래 열자! -SBS 정상화 협상 타결-2018 임단협 타결     2019-02-21   401
246
  MBN노보(8-05호) 2018 임금협상 타결     2019-02-12   458
245
  [SBS본부 노보281호]껍데기 홀딩스 체제의 운명은 정해져 있습니다.     2019-01-30   425
244
  [SBS본부 노보280호]“더 이상 미룰 수 없다” - 노동조합, 대의원·조합원 연쇄 간담회 시작..공감대 확산     2019-01-09   2352
243
  [KBS노보 225호] 2019, 날자! 고봉순!     2019-01-03   497
242
  [SBS본부 노보 호외]진짜 송구영신(送舊迎新)의 2019년을 열어 젖히자!     2019-01-02   384
241
  [KBS노보 224호] 사측, 2018 임금 5.4% 삭감제시. KBS본부 요구안과 12.3% 차이     2018-11-28   567
240
  [SBS노보 277호]박정훈 체제는 역사적 책무를 이행하고 있는가? (1)     2018-11-21   554
239
  [SBS노보 276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 본부 깃발 게양     2018-11-01   630
238
  [SBS노보 275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본부, 노동조합 창립 20주년 (1)     2018-10-24   581
237
  [연합뉴스노보] 2018년 임금, 총액기준 최소 3.5%는 인상돼야     2018-10-18   533
236
  [SBS노보 274호]개혁은 끝났는가 – 10.13 합의는 개혁의 종점이 아니다     2018-10-10   551
235
  [KBS노보 223호] 양승동 6개월 KBS는? “변화하고 있지만 과제도 수두룩”     2018-10-08   634
234
  [전주문화방송노보] "송기원 사장은 구성원의 자존감과 소속감을 높여라"     2018-10-04   623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민실위논평] 방심위는 반론권 부여하고 재심의 나서야
[방송독립시민행동 기자회견문] 지상파 SBS에 대한 대책 없는 TY홀딩스 지주사 전환 계획...
[성명] 스포츠서울 대주주는 기업회생 신청 약속 지켜라!
지/본부소식
[SBS본부 성명]윤석민 회장이 결국 10.13 합의를 완전히 붕괴시켰다.
[스카이라이프지부] 강국현 사장이 이만희 교주라도 되는가?
[OBS희망조합 성명]​회사는 인사위원회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지켜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훈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