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2.3 목 11:09
민주언론실천위원회보고서지본부노보
 [SBS노보 275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본부, 노동조합 창립 20주년
 2018-10-24 14:26:54   조회: 724   
 첨부 : SBS nobo275.pdf (4027579 Byte) 

1-2: 전국언론노동조합 SBS본부, 노동조합 창립 20주년

-> https://bit.ly/2AoDwC6

 

3 : [본부장 편지] 창립 20..이제 지긋지긋한 논쟁을 끝냅시다!

-> https://bit.ly/2OLHpde

 

 

4-5 : SBS 중심 수직계열화...장기생존과 구조개혁의 유일한 해법

-> https://bit.ly/2yyRujw

 

6 : 김환균 전국언론노동조합 위원장 축사

-> https://bit.ly/2PRCfJk

 

7면 조합 창립 20주년 기념 사진전 1층 로비에서 개최

-> https://bit.ly/2R50u6M

 

8면 조합창립 20주년 기념행사 및 대의원 대회 소집 안내

-> https://bit.ly/2D25y90

트위터 페이스북
2018-10-24 14:26:54
222.xxx.xxx.249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양식] 한컴오피스 노보 예시 (8)     2016-04-25   15576
319
  [TBS지부 노보 13호] 여전히 비정규직 양산하는 TBS     2020-11-26   81
318
  [MBC본부 노보259호]‘개편’은 목표가 아니라 수단일 뿐이다     2020-11-26   52
317
  [SBS본부 노보 310호] SBS 구성원의 힘! 서명운동 700명 돌파!   -   2020-11-18   71
316
  [SBS본부 노보 309호] 대주주의 재투자를 위한 SBS 서명운동을 시작합니다.     2020-11-09   100
315
  [TBS지부 노보 12호] TBS노동조합 지도부에 묻습니다. 과연 교섭 대표 노조 자질이 있습니까?     2020-11-09   91
314
  [SBS본부 노보 308호]새로운 30년, 우리 다시 꿈꾸자! (2)     2020-10-27   129
313
  [TBS지부 노보 11호] 이강택 대표의 TBS 경영 2년... 직원들 평가는 'B' (2)     2020-10-22   131
312
  [SBS본부 노보 307호]그렇게 하면 미래가 보이는가 - 대주주는 대화거부하고 사측 실무자들은 ‘임금삭감’ 군불 지펴 (1)     2020-10-21   107
311
  [SBS본부 노보306호] 빛 바랜 10.13의 추억, 그리고 TY홀딩스 -10.13 이후의 궤적… 탐욕의 3년, 불신의 3년 (1)     2020-10-13   109
310
  [MBC본부_노보258호]새 ‘단협’ 체결..‘임협’도 본격 개시 (1)     2020-10-08   144
309
  [언론노조 TBS지부 노보 10호] 2020년 임단협, 이렇게! "참담하게 열악한 마급 처우 개선에 집중하라" (1)     2020-09-25   153
308
  [언론노조 SBS본부 노보305호]윤석민 회장은 결자해지 하라 – 무엇이 두려워 꼭꼭 숨어 있는가?     2020-09-17   410
307
  [MBC본부_노보257호]노조 탄압·파괴 주범 다시 단죄받다!     2020-09-02   202
306
  [TBS지부노보 제9호] “석식비? 재단 출범 6개월 만에 처음 받았어요”     2020-08-21   188
305
  [TBS지부노보 제8호]미디어재단 TBS 출범 6개월, 노동이사 선출 서둘러야!     2020-08-07   216
304
  [SBS본부 노보 304호]8뉴스 PCM 논란, 혼란 자초한 사측 “유감…불찰”     2020-07-30   209
303
  [MBN 노보 8-09호] 유죄받은 경영진은 당장 사퇴하라!     2020-07-29   170
302
  [TBS지부노보 제7호]전 직원 경력 다시 따져 직급.보수 재산정하라!     2020-07-21   235
301
  [연합뉴스노보 제232호] 갈 길 못 찾는 연합뉴스…'미래 전략'이 없다     2020-07-20   192
300
  [MBC본부 노보256호]서울지부 대의원회 '임금체계 개편 노사합의안' 승인     2020-07-16   19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출판 외주노동자, 방송작가 전체에게 고용/산재보험 적용하라!
[성명] 사주 권한 앞세우며 언론 책무 외면하는 신문협회를 강력히 규탄한다! 신문법을 개정...
[성명서]노동개악 국회 논의 중단! 전태일 3법 즉각 입법하라!
지/본부소식
[연합뉴스지부 성명] 진흥회 이사 후보 거론되는 조복래·이창섭 결연히 반대한다
[연합뉴스지부 성명] 6기 진흥회, 뉴스통신 이해도 높고 공정성중립성 갖춘 인사로 구성돼야
[문화방송본부 대구지부]대구시장에게 말한다! 우리는 비판하고 감시하고 견제한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훈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