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0.19 월 10:22
 408호-문광부의 '반개혁 행보' 규탄
 작성자 :  2014-02-07 17:29:53   조회: 727   
 첨부 : 408.jpg (335840 Byte) 
 첨부 : 408.pdf (1732058 Byte) 
문광부의 '반개혁 행보' 규탄 22일 '정부-중앙이롭 신문유통원 장악 기도' 폭로 기자회견 예쩡 구시대 행태 반복…"신문법 입법 취지부터 다시 생각해야" 지역신문사 그룹별 지원 논란 일간지는 A·B만 선정…주간지는 C등급까지 기금선정·지원방식에서 잡음 불거져 일간스포츠, 임대료만 연간 10억 낭비 23명 정리해고자 임금 주고도 남아 신문발행 관련 영업 현금 흐름 양호 언론운동과 노동운동 / 박강호 전국언론노조 부위원장 정수장학회 설립 '원천적 무효' 매일신문 임단협 체결 기협 지회장이 노조위원장 불법탄핵 주도 파이낸스뉴스지부, 노조 자율성 훼손 위기 근로감독관 "사업주 협상 의지 안 보여" 성진 애드컵 합의사항 또 번복 서울신문 조승진 조합원 과로로 사망 시민의 신문분회 새 위원장에 강국진 방송사비정규지부 MBC분회 새 위원장에 황병상 EBS에 대한 감사원의 초법적 월권행위와 문제점 방송위원회, 이성의 눈을 떠라 '가설 : 방송위원회는 국가 독립기관이 아니다' 사학법 공동수업에 대한 공격은 마녀사냥이다 업무와 인과관계가 존재한다면 업무상 재해로 인정받을 수 있다. 삼성에 억눌렸던 민중들의 분노 폭발 매주 목요일 저녁 삼성 본관 앞, X파일 진상규명 촛불 문화제 열려 민주노동당 노회찬 의원 인터뷰 "이건희·홍석현 구속 수사 해야" 자본이 만든 질서를 깨자! 비정규직을 정규직화 하자!
트위터 페이스북
2014-02-07 17:29:53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182
  412호-KBS본부 10일까지 총파업 찬반투표       2014-02-07   738
181
  411호-방송위 졸속정책 비난 폭주       2014-02-07   718
180
  410호-문광부 신문정책 "총체적 부실"       2014-02-07   641
179
  409호-이건희·홍석현을 소환 수사하라       2014-02-07   703
178
  408호-문광부의 '반개혁 행보' 규탄       2014-02-07   727
177
  407호-민주주의 배반, 국민의 힘으로 처벌       2014-02-07   630
176
  365호-언론은 노동자를 국민으로 인정하라       2014-01-16   686
175
  345호-연맹 위원장 기호 1번 신학림,기호 2번 전영일 경선       2014-01-16   764
174
  306호-KBS 8대 집행부 도덕성 상실       2014-01-16   707
173
  424호-언론노조,산별교섭 논의 본격화       2014-01-15   761
172
  423호-"미국에 퍼주는 협상 중단하라"       2014-01-15   671
171
  422호-한미 FTA를 탄핵하라       2014-01-15   686
170
  421호-민주노동당 2위 목표로 전력질주       2014-01-15   680
169
  420호-"방송위원회는 정치권의 나눠먹기장 아니다"       2014-01-15   624
168
  419호-겉도는 신고포상금제 신문시장은 더욱 혼탁       2014-01-15   632
167
  418호-'비정규직 양산법' 총파업으로 분쇄       2014-01-15   611
166
  417호-유신잔재 정수재단 해체 투쟁 돌입       2014-01-15   695
165
  416호-방송위는 '방송법 1조'를 기억하라       2014-01-15   706
164
  415호-KBS 오늘 총파업 돌입       2014-01-15   630
163
  414호-"언론의 기능 회복하라"       2014-01-15   66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기자회견문] 방통위는 1,350만 경기도민의 청취권을 더 이상 외면 말라!
[민방노협 성명] 방통위는 민방 종사자 대표의 재허가 심사 의견 진술 기회를 보장하라!
[보도자료] 경기지역 새 방송 촉구 기자회견 개최
지/본부소식
[EBS미디어분회 성명] ‘갑질이라 생각하지 않는다’에 대한 호소
[보도자료] MBN 청문절차 관련 방송통신위원회 앞 일인시위
[YTN지부 성명] YTN의 공영성과 독립성을 훼손하려는 어떤 시도에도 단호히 맞설 것이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훈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