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8.17 금 15:49
자유게시판 (2005~2014)
 초대합니다! 소설의 윤리와 변신 가능한 인간의 길 : 『문학의 역사(들)』 출간 기념 저자 강연회 (1/21 일 2시)
 작성자 : 갈무리  2018-01-14 16:52:41   조회: 296   

 

 

소설의 윤리와 변신 가능한 인간의 길 : 『문학의 역사(들)』 출간 기념 저자 강연회

지금 한국문학은 근대에서 포스트 근대로, 역사적인 문턱을 건너고 있는 중이다.
네이션을 상상하는 장치로 기능했던 소설은,
역사의 종언이라는 유사 사건의 여파 속에서 근대적 정체성의 구축이라는 역사적 과업을 중단하고,
이제는 오히려 그러한 정체성들을 의심하고 파괴하는 쪽으로 돌아서려고 한다.
“종언 이후에도 문학이 존재할 수 있는가, 라는 물음은 천박하다. 이제라도 모든 것을 무릅쓸 수 있는가, 에 대하여 물어야 한다. 우리가 진정 모든 것을 무릅쓸 수 있는 용기가 있다면, 문학은 수전 손택이 믿었던 바의 그 자유를 가능하게 해 줄 것이다. 물론 그 자유는 자유주의자의 그것으로 한정되지 않는다. … 문학은 아직 오지 않은 세상, 도착해야 할 세계에 대한 적극적인 무위의 기다림이다.”

*

프로그램

강연자 전성욱 (『문학의 역사(들)』 지은이)

2:00~3:00 저자 강연

3:00~3:10 휴식

3:10~ 자유로운 질의 응답 및 토론

*

일시 2018.1.21.(일) 오후 2시

장소 다중지성의 정원 (문의 02-325-2102)
오시는 길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 18길 9-13 (서교동 464-56) http://daziwon.net/visit

 

 

▶ 갈무리 도서를 구입하시려면?
인터넷 서점>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전국대형 서점> 교보문고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북스리브로
서울지역 서점> 고려대구내서점 그날이오면 풀무질 더북소사이어티 레드북스
지방 서점> [광주] 책과생활 [부산] 부산도서 영광도서 책방숲 [부천] 경인문고 [안산] 들락날락

 

▶ 메일링 신청 >> http://bit.ly/17Vi6Wi

 

▶ 웹홍보물 거부 >> https://goo.gl/J7erKD

 

▶ 홍보하면 좋을 사이트를 추천해주세요! >> https://goo.gl/Ce35gV

 

태그 : 문학의 역사(들), 전성욱, 도서출판 갈무리, 다중지성의 정원, 소설, 한국문학, 포스트근대, 문학평론, 문학론집, 비평집, 고다르, 영화의 역사(들), 포스트모던, 염무웅, 미시마 유키오, 신경숙, 마광수, 장정일, 김원일, 윤후명, 윤정규, 조갑상, 권성우, 황정은, 정지돈, 편혜영, 윤대녕, 손보미, 권여선, 정이현, 조해진, 고은규, 정영수, 조남주, 김사과, 김애란, 즐거운 사라, 내게 거짓말을 해봐, 비단길, 강릉, 얼굴 없는 전쟁, 다시 시작하는 끝, 아무도 아닌, 내가 싸우듯이, 홀, 피에로들의 집, 디어 랄프 로렌, 안녕 주정뱅이, 상냥한 폭력의 시대, 빛의 호위, 알바 패밀리, 애호가들, 82년생 김지영, 풀이 눕는다, 바깥은 여름, 바로 그 시간, 현재는 이상한 짐승이다, 남은 자들의 말

 

트위터 페이스북
2018-01-14 16:52:41
59.xxx.xxx.233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408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hojoon   2018-08-17   0
407
  오늘 말복이네여   아이언맨   2018-08-16   35
406
  후대 국민과 정치인들에게 엄히 이르노니!   꺾은 붓   2018-08-13   2
405
  인권연대와 함께 할 상근활동가를 모집합니다.   인권연대   2018-08-13   5
404
  전국언록노동종합   송태희   2018-08-12   5
403
  김어준왈 이재명 김경수사건은 적폐세력의 현정권 흠집내기 조작음모   진짜보수   2018-08-09   8
402
  어떤 어릿광대(배우/성우)가 있어 감히 이들의 표정과 말을 고대로 흉내내랴!   꺾은 붓   2018-08-08   6
401
  무료출◆장 안녕하세요저의샵은 지금 파격적인 무료만남 이벤트를 하고있어요   섹파   2018-08-05   8
400
  대구에도 일말의 양심은 살아 있었구나!   꺾은 붓   2018-08-05   4
399
  야당 임명 편파특검이 조중동등 종편과 짜고 드루킹 여론몰이한다   진짜보수   2018-08-03   5
398
  땅에서는 눈물로 떠나보내고, 천국에서는 뭇 천사가 꽃다발로 그를 맞이했나이다. (2)   꺾은 붓   2018-07-28   11
397
  너무 뜸들이면 밥이 타고, 솥이 녹아내리고, 뒤늦게 밥을 퍼 봐야 쓴 내가 나서 먹지를 못합니다.   꺾은 붓   2018-07-27   10
396
  문대통령이여- 기꺼이 역사의 악역을 한 번 담당하시라! (2)   꺾은 붓   2018-07-26   21
395
    성범죄 1위목사 미투운동 잘한다   미투운동   2018-07-28   8
394
  노회찬의원이여, 대한민국은 당신이 태어날 나라가 아니었나이다.   꺾은 붓   2018-07-24   5
393
  피의 밎(부채)은 피로 갚아야 민주주의가 건강하게 성장한다.   꺾은 붓   2018-07-21   11
392
  한국은 그전부터 자영업이 망하는 이유와 일본과 비교[펌] (2)   대성   2018-07-21   15
391
    종교 개판이다 종교 맹신하지 말자 초딩도 아는 종교사기 속지말자   종교개판   2018-07-28   14
390
  2018 자유인문캠프 여름학기를 개강합니다 :)   자유인문캠프   2018-07-21   18
389
  출◆장 안녕하세요 저의샵은 지금 파격적인이벤트를 하고있어요 이쁜대학생 직장인   나영   2018-07-18   13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부산일보 농단 안병길 사장 퇴진 천막농성 돌입...언론노조,부산노동자 결의대회
[회견문] 정치권이 개입한 위법적 방문진 이사 선임은 원천무효다
[성명]공영방송 이사 선임 권한 포기한 방통위원들은 총사퇴하라!
지/본부소식
[스카이라이프지부 기자회견문] KT는‘꼭두각시’강국현의 사장선임 철회하고 위성방송에 대한 과도한 경영개입 중단하라
[부산일보지부] 안병길 사장, 당신은 왕이 되고 싶었나
[KBS본부 성명] “감사실의 김대회 후보자 조사결과를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