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7.6 월 14:52
자유게시판 (2005~2014)
 언론노조들이여 정신차리자!!! kbs는 양심선언했다
 작성자 : 일반인  2018-03-03 14:13:49   조회: 380   

KBS공영노조 성명서

 

3.1절 국민집회, 축소 왜곡보도 규탄한다.

 

수많은 인파가 거대한 물결을 이뤘다. 

 

그들은 모두 분노와 저항의 함성을 높이 울렸다.

 

3·1절을 맞아 서울 시내에 모인 150만 인파는 문재인 정권의 친북 굴종 행보와 한미동맹 약화 시도, 

그리고 우파인사들에 대한 무분별한 체포 탄압 등 정권의 실정을 규탄했다.

 

기독교 등 종교단체가 나라를 위해 간절한 마음으로 기도했고, 어린이를 데리고 나온 부모들, 

중고등학생들과 청년들, 손을 잡고 나온 연인 등 젊은이들도 태극기와 성조기를 들고 한 마음으로 외쳤다. 

 

남녀노소 모두 한 목소리로 문재인 정권을 규탄하며 퇴진을 촉구하는 목소리도 드높았다.

 

서울역에서부터 광화문까지 태극기와 성조기를 든 인파로 발 디딜 틈이 없었다. 

광화문역은 한때 몰려든 인파로 외부로 빠져오지 못하는 상황이 벌어지기도 했지만 질서는 유지되었고 

특별한 사고 없이 행사는 끝났다.

 

그러나 정권에 의해 장악 당한 언론의 왜곡·축소보도는 심했다.

 

3·1절 애국 시민 집회를 아예 보도하지 않은 언론사가 많았고, 보수 매체를 자처하는 언론사가 집회를 

박근혜 지자들의 모임이라고 하는가 하면, 무질서와 폭력이 난무했다고 왜곡하는 언론도 있었다.

 

또 경찰 추산이라고 인용하면서 집회에 모인 인원을 3만 7천명이라고 축소 보도하는 언론도 있었다. 

 

모두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는 짓이다.

 

국민의 수신료로 운영되는 KBS 9시뉴스도 말미에 지나가듯 겨우 한 마디로 알렸을 뿐이었다. 

 

그것도 사람이 적은 화면을 골라서 “시내 곳곳에서 3·1을 기념하는 행사가 있었다.”는 식이었다.

 

대신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기념행사는 톱기사로, 대대적으로 보도했다. 

그리고 YTN의 언론노조 파업 소식도 이 사람, 저 사람 인터뷰를 동원하며 길게 보도하면서 

국민적 대규모 집회는 단 한 줄 보도라니 말이 되는가. 

 

이것을 공영방송사 대표 뉴스라고 할 수 있겠는가. 

 

‘눈 가리고 아웅 하는 짓’ 그만하라.

 

벌써부터 이런 왜곡 보도에 항의해 보수단체를 중심으로 ‘수신료 거부운동’이 본격화될 조짐이 보이고 있다.

 

MBC와 KBS 사장 자리가 민주노총 산하 언론노조 출신들의 전리품이 된 후 왜곡. 편파 보도를 한다는 비판이 

하늘을 찌르고 있다. 

 

국민들은 저항할 것이다. 

기성 언론자체를 거부하는 분위기이다.

 

이미 유튜브 등 대안매체가 급성장하고 있는 것, 눈에 보이지 않는가. 

 

그런데도 반성은 고사하고, 방자하게 왜곡 보도를 이어간다면 제도권 언론의 몰락은 목전의 현실이 될 것이다.

 

우리는 언론의 이러한 왜곡 편파보도를 낱낱이 공개하고, 국민들과 함께
언론자유를 쟁취하기 위한 투쟁을 멈추지 않을 것이다.

 

2018년 3월 2일

KBS공영노동조합 


[출처] KBS공영노조 聲明書 全文
 

 

트위터 페이스북
2018-03-03 14:13:49
121.xxx.xxx.41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445
  4.3제주도민 학살은 일본대신 우리조국 가르려던 미국의 지시였었다   진짜보수   2018-03-11   410
444
  돼지발정제 홍준표 문통 협박에 헌법위반 전쟁유도죄로 홍가 처벌해야   진짜보수   2018-03-09   398
443
  [동영상 공개!] 민중당원과 철노회가 동료 노동자에게 자행한 집단린치 현장 (1)   plantcn777   2018-03-07   431
442
  국민투표없이 사이버상 찬반투표로 개헌시도중이다 이게 나라가???   일반인   2018-03-06   427
441
  2/24 집단폭행 사태에 대한 4개지부 탱크분회장 입장   plantcn777   2018-03-05   357
440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입장]더 이상의 폭력은 민주노조 운동을 파괴하려는 행위로 간주하고 단호히 대처할 것이다   plantcn777   2018-03-05   366
439
  신뢰와 정직을 바탕으로 거짓없는 마음으로 모시겠습니다 !!   나영   2018-03-05   334
438
  미국 일본 노리개깜 불안한 한국 평화통일이뤄 핵보유강대국 만들자   진짜보수   2018-03-04   329
437
  왜곡보도하는 언론인들이여 정신차리라!!! 이게 민심이고 천심이다~*   일반인   2018-03-03   375
436
  언론노조들이여 정신차리자!!! kbs는 양심선언했다   일반인   2018-03-03   380
435
  태극기가 휘날리면 자유민주주의을 외치다!!! 이게 민심이고 천심이다~*   일반인   2018-03-01   388
434
  민중당원-철노회가 자행한 집단린치 사건에 대한 충남지부 입장   plantcn777   2018-02-28   406
433
  결코 "넘지 말아야 할 선"에 대해 가볍게 생각하는 이들에게(플랜트노조 충남지부 폭력사태 관련)   plantcn777   2018-02-28   312
432
  칼기 천안함 세월호침몰 국민을 개 돼지로아는 부패정권짓같으니 청원합시다   재조사하자   2018-02-28   332
431
  국방부 전문 기자분들 없으신가요..도와주세요..#me_too   미투   2018-02-27   333
430
  플랜트노조 충남지부 사태의 본질   plantcn777   2018-02-25   588
429
  러시아조사단 천안함 이명박과 미국의 북한탄압 사기극   진짜보수   2018-02-23   633
428
  각종질병 자가치료~, 영어 쉽게 정복~   유익한   2018-02-23   375
427
  언론들이여 보고있나?? 이게 현실이다!!!   일반인   2018-02-19   437
426
  !!한 노동자의 시국선언!!   일반인   2018-02-19   50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청주방송 앞 긴급 기자회견(7/6 10시)
[언론노조 중앙집행위원회 특별결의문] 이두영은 청주방송 정상화에 역행하지 마라!
[성명] 5기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의 자격을 제시한다.
지/본부소식
[MBC본부 성명]지속가능한 MBC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라
[SBS본부 성명]언론 노동자에 대한 폭력을 규탄하며- 사측은 대책을 내놔라
[스카이라이프지부] 위성방송 조합원의 생존을 위협하는 그 누구의 꼼수도 용납하지 않겠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훈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