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17 목 15:26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39
  [공동 기자회견문] 유성기업 노조파괴 사태를 근본적으로 해결해야 합니다   -   2018-12-04   52
38
  [민언련 논평]조선일보와 TV조선은 폐간‧폐방 밖에 답이 없다 (2)   -   2018-11-05   201
37
  [언론연대 논평]뒷걸음치는 방통위, 멀어지는 방송개혁 (2)   -   2018-09-17   168
36
  [민언련 논평]지상파-언론노조 산별협약, 국민신뢰 회복의 마중물 되길 (2)   -   2018-09-10   106
35
  전국민언련 공동논평-지역 시청자 권익 안중에 없는 방통위를 규탄한다   -   2018-08-17   124
34
  민언련-방통위, 종편-홈쇼핑 연계 판매 조사결과와 대책 한심하다   -   2018-08-07   103
33
  민언련-정찬형 호 YTN’ 적폐청산이 우선이다   -   2018-07-30   139
32
  [민언련]고용노동부, 드라마 제작환경 실태조사 결과 속히 내놔라   -   2018-07-16   125
31
  [논평]방통위의 공영방송 이사 임명 계획, 요식행위에 그쳐서는 안 된다   -   2018-07-09   115
30
  [민언련]네이버 기사배열 공론화포럼, 기사배열·알고리즘 투명성 실천에 나서라   -   2018-06-26   128
29
  ‘조선일보’ 동원 ‘사법농단’ 의혹 문건 모두 공개해야   -   2018-06-12   147
28
  YTN 후임 사장 선임, 구성원·시청자 참여가 필수다   -   2018-05-09   203
27
  YTN이사회, 새 사장 선출 과정에 시민참여 보장해야 최남수 사퇴는 당연한 결과다    -   2018-05-09   133
26
  방송계 성폭력, 방통위의 실효적 제재가 필요하다   -   2018-04-23   146
25
  40% 간접비 요구가 갑질이 아니란 말인가?   -   2018-04-23   116
24
  양승동 후보자 자격논란에 대한 '4·16세월호 가족협의회'의 입장   -   2018-04-05   171
23
  [민언련 논평]이효성 방통위원장 YTN 사태 중재, 정상화 의미 훼손해선 안 된다   -   2018-04-02   133
22
  종편 미디어렙 ‘위법’ 방치 방통위, 외부인사들로 진상조사위를 구성해 투명하고 성역 없는 진상조사에 나서라   -   2018-02-26   225
21
  [민언련 성명]EBS, ‘까칠남녀’ 성소수자 출연자 하차 통보 취소하라   -   2018-01-16   287
20
  [민언련]KBS 적폐 비리 이사 해임 건의에 나서라 (1)   -   2017-11-27   334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공보물] 언론노조 제10대(연맹16대) 임원선거 공보물
[보도자료] 언론노조 제10대(연맹16대) 임원선거
[방송독립시민행동] 방송통신위원회는 EBS 사장 선임절차에 국민 참여 - 공개검증 보장하라...
지/본부소식
[스카이라이프지부] '제2의 문재철' 악몽 불러일으킨 강국현 대표는 떠나라!
[EBS지부 성명] EBS 박근혜 홍보 방송의 진상 조사를 촉구한다
[방송작가유니온 보도자료] 집필 표준계약서 도입 1년, 김작가에게 무슨일이?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