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23 금 19:16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3
  철도노조 해고자 98명 전원복직 합의를 환영한다   -   2018-02-12   21
22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2018년 신년사]   -   2018-01-16   68
21
  근기법 개악 날치기시도 중단하고 건설근로자법 등 시급한 노동개혁법안 처리에 나서라. (1)   -   2017-11-27   106
20
  [공공운수노조 성명] 시대정신에 맞지 않는 YTN 사장 내정 철회하라  (1)   -   2017-11-07   315
19
  파견직을 계약직으로 바꾸는 게 문재인 정부의 비정규직 대책인가 (1)   -   2017-11-03   132
18
  박근혜 정권의 ‘민주노총 죽이기’ 공작정치 전모를 밝히고 관련자 모두를 구속처벌하라 (1)   -   2017-10-16   138
17
  [민주노총]양대지침 폐기를 환영한다. (1)   -   2017-09-25   131
16
  [‘평화주의자’ 조영삼 님 선종 애도 성명] (1)   -   2017-09-20   146
15
  보건의료노조, 파업 적극 연대! '파업지지 인증샷' '지지방문' (1)   -   2017-09-15   166
14
  [공무원노조 서울지역본부] MBC KBS총파업을 국민들과 함께 적극지지한다! (2)     2017-09-05   125
13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경남지부] 전국언론노동조합 KBS본부와 MBC본부의 총파업을 지지한다 (1)   -   2017-09-04   141
12
  [인천지역연대]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한 KBS, MBS 언론노동자들의 파업투쟁을 응원합니다. (1)   -   2017-09-04   97
11
  [민주노총 전북본부] 언론적폐 청산! 공범자들 퇴출! 언론노동자 파업 승리를 응원합니다 (1)   -   2017-09-04   109
10
  언론노조 파업지지 교수학술4단체 합동성명서 (1)   -   2017-09-04   79
9
  [민주노총]언론노조 MBC,KBS 본부 총파업 돌입, 언론부역자와 적폐에 사망선고를 내릴 것이다. (1)   -   2017-09-02   122
8
  [서비스산업노조연맹]민주주의의 보루인 공정언론 사수를 위한 언론노동자들의 총파업 투쟁을 적극 지지 (1)   -   2017-09-02   82
7
  자랑스러운 MBC, KBS 언론노동자들의 파업투쟁을 지지합니다. (1)   -   2017-09-01   93
6
  [전교조]‘참언론’을 향한 KBS‧MBC노조 총파업, ‘참교육’의 이름으로 지지한다. (1)   -   2017-09-01   68
5
  언론적폐 청산과 공영방송 정상화를 위한  ‘우리’의 투쟁을 시작하자 (1)   -   2017-08-30   83
4
  [공무원노조]언론 자유를 위한 언론노동자들의 투쟁을 적극 지지한다! (1)   -   2017-08-30   89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종편 특혜 철회의 시작은 방통위의 쇄신이다.
[연합뉴스지부 보도자료] 20일(화) 기자회견 '박노황 적폐 청산하고 국민의 품으로!'
[성명] 박노황의 책임을 끝까지 물을 것이다
지/본부소식
[뉴시스지부 기수별 릴레이 성명 8]12기, 입사 이후 세 번째 성명서
[뉴시스지부 기수별 릴레이 성명 7]부끄러움을 가르치는 사측의 행태에 분노한다
[뉴시스지부 기수별 릴레이 성명 6]경영진,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는가?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