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4.25 수 09:50
> 뉴스 > 언론노보 > 소식
트위터 페이스북        
연합뉴스지부 12일 ‘박노황 사장 해임 청원’ 접수
[0호] 2018년 02월 12일 (월) 17:57:07 고현호 언론노보 기자 dbl4062@gmail.com

뉴스통신진흥회, 14일 ‘박노황 해임 안건 상정’ 여부 논의 예정
강기석 이사장 “노조와 면담, 구성원들 주장 충분히 듣겠다”

   
 

연합뉴스 ‘박노황 체제’의 끝이 보이고 있다. 전국언론노동조합 연합뉴스지부(지부장 이주영)가 12일 오전 뉴스통신진흥회가 입주해 있는 서울 마포구 태영빌딩 앞에서 박노황 경영진 해임 촉구 피켓팅을 한 뒤 ‘박노황 사장 해임 청원’을 뉴스통신진흥회에 접수했다. 

   
 
   
 

연합뉴스지부는 박노황 사장 퇴진을 요구하며 100일 넘게 로비에서 천막농성 중이다. 이날 지부가 제출한 해임 청원에 △편집권 독립 무력화(편집총국장제 무력화) △단체 협약 위반 △ 역사교과서 국정화,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 등 사회이슈에 대한 불공정, 편파·왜곡보도 시비 △노동조합법 위반 △근로기준법, 남녀고용평등법 위반한 인사권 남용 △연합뉴스 대외적 신뢰도 하락 등의 내용이 담겨져 있다.

연합뉴스지부 피켓팅을 본 뒤 강기석 뉴스통신진흥회 이사장은 “내일(13일) 10시 노동조합과 면담을 통해 구성원들이 주장하는 바를 충분히 듣겠다”며 “14일 이사회를 다시 열어 ‘박노황 사장 해임 안건’을 상정할지 말지 결정을 하겠다”고 밝혔다.  강기석 이사장은 “연합뉴스 구성원들의 뜻을 충분히 이해한다”는 뜻을 재차 전했다.

한편, 지난 7일 청와대가 뉴스통신진흥회(이하 진흥회) 5기 이사진 7명을 임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 재가로 확정된 진흥회 이사진은 강기석 전 신문유통원장(정부 추천), 김세은 강원대 신문방송학과 교수(정부 추천), 김동규 건국대 언론홍보대학원장(더불어민주당 추천), 박종렬 가천대 교수(국회의장 추천), 윤재홍 전 KBS제주방송 총국장(자유한국당 추천), 진홍순 전 KBS 이사(방송협회 추천), 허승호 신문협회 사무총장(신문협회 추천) 등이다. 뉴스통신진흥회는 12일 첫 이사회를 열고 강기석 이사를 새 이사장으로 뽑았다.

   
 
   
 
   
 
고현호 언론노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국언론노동조합(http://media.nodong.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4월23일(월)~4월29일(일) 언론노조 주요 일정
[성명] 집에서 한 숙제는 검사하지않겠다는 방통위
[논평] YTN오보의 책임은 누구에게 있는가?
지/본부소식
[서울경기지역 출판지부 성명] 독자와 출판노동자를 위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이 필요하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 5·18 북한군 개입설 추종하는 이상로 위원 당장 사퇴하라!
[SBS아이앤엠지부 성명] 기형적인 '회사 쪼개기'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