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23 목 12:00
> 뉴스 > 포토뉴스/만평 > 포토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용산참사 2주기 추모식 및 추모비 제막식'
故 이상림,故 양회성,故 한대성,故 이성수,故 윤용헌 다섯 열사의 추모비, 마석 모란공원
[0호] 2011년 01월 20일 (목) 16:20:18 언론노보 media@media.nodong.org

1월 20일 마석 모란공원에서 용산참사 2주기 추모식과 故 이상림,故 양회성,故 한대성,故 이성수,故 윤용헌 다섯 열사의 추모비 제막식이 열렸다.

   

故 이상림,故 양회성,故 한대성,故 이성수,故 윤용헌 다섯 열사의 추모비.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여기 사람이 있다" 유가족들은 아직 가슴에 달린 검은 리본을 떼어내지 못한다.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고 이상림 열사의 부인 전재숙 여사와 고 이성수 열사의 부인 권명숙 여사.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권명숙 여사가 남편인 고 이성수 열사의 영정사진을 쓰다듬고 있다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고 윤용헌 열사의 부인 유영숙 여사가 추모사를 하고 있다.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고 이상림 열사의 부인 전재숙 여사가 눈물을 흘리고 있다. 사진 노동과 세계 이명익 기자

  

 

 

 

 

 

 

 

 

 

 

 

 

 

 

 

 

ⓒ 전국언론노동조합(http://media.nodong.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기자회견문]국회와 기재부에 묻는다. 아리랑국제방송의 대규모 해고와 프로그램 70% 폐지를...
[보도자료]민주언론상 선정 결과 발표
[기자회견문] 한국인삼공사는 YTN 대주주로서 공적 책임을 다하라
지/본부소식
[성명] 연합뉴스 바로세우기, 진흙탕에서 시작할 수는 없다
[SBS본부 성명]김장겸 해임은 사필귀정이다!나머지 방송적폐 잔당들은 스스로 거취를 결단하라!
(지민노협 성명) SBS는 지역민방에 대한 '불평등 협약을 즉각 시정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