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6.22 목 10:02
> 뉴스 > 언론노보 > 새얼굴
트위터 페이스북        
경인일보, 대전일보 새 지부장
[0호] 2016년 03월 22일 (화) 11:34:55 최유리 언론노보 기자 yuri@media.nodong.org

   

 경인일보지부 제19대 위원장에 조영상 조합원이 당선됐다. 지난 1월 27일 모바일 투표로 진행된 선거에서 90.9%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105명의 조합원 중 99명이 참여해 투표율은 97.1%였다. 임기는 2월 1일부터 2년이다.

조영상 신임 지부장은 16일 이취임식에서 "경인일보와 노조지부의 동반 성장을 위해 모든 구성원들이 힘을 모아야 할 때"라며 "대내외적으로 신문산업이 위기를 맞았는데 이런 단결을 통해 어려움을 극복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일보지부 2대 지부장에 송영훈 조합원이 당선됐다. 송영훈 조합원은 지난 3월 17일 선거에서 81.8%의 지지로 당선됐다. 22명의 조합원 중 18명이 찬성표를 던졌다. 임기는 3월 31일부터 2년이다.

송영훈 신임 지부장은 지난 2004년 대전일보에 입사, 사회부, 교육문화부, 경제부 등을 거쳐 현재 편집부 기자로 일하고 있다. 송영훈 지부장은 "노조에 대한 회사의 탄압이 지속되고 있다"며 "장길문 전 지부장 해고 철회와 함께 원활한 노사 문화 정착을 위해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최유리 언론노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국언론노동조합(http://media.nodong.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언론장악 적폐 청산을 위한 부역자 명단 3차 발표 기자회견
[성명]자유한국당은 방송 장악이란 말을 함부로 입에 올리지 말라
[성명] 문재인 정부 방통위 상임위원 추천에 대한 전국언론노동조합의 입장
지/본부소식
[전주MBC지부] 심화되는 경영 악화, 대책을 마련하라
[성명]미디어오늘은 왜곡된 기사보도를 중지하라.
[성명] 포커스뉴스 사측의 일방적인 폐업결정을 규탄한다
[OBS지부 창립10주년 성명서] OBS는 시청자가 만든 방송입니다
[OBS지부 성명] 백성학 회장은 방송사유화 중단하고 공적 책임을 다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태평로 1가 25번지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