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22 수 10:21
> 뉴스 > 언론노보
트위터 페이스북        
“이정섭 회장, 결단의 시간이 다가온다”
[0호] 2017년 09월 14일 (목) 08:21:44 이기범 언론노보 기자 bumcom@daum.net

 

국제신문지부 13일 ‘차승민 퇴진’ 촉구 결의대회

언론노조 국제신문지부(지부장 김동하)가 이정섭 회장에 부산 방문에 맞춰 ‘차승민 퇴진’ 촉구 결의대회를 열었다. 13일 오전 9시30분 부산센템메디컬 앞에서 언론노조 국제신문지부 조합원 등 약 20여명이 모여 차승민 사장 퇴진을 요구했다. 이정섭 회장은 행사에 불참, 행사에 영상 메시지만 전달한 것으로 알렸다.

오정훈 언론노조 수석부위원장은 “지광 스님(이정섭)을 만나러 부산까지 내려왔는데 안 오셨다. 서울 능인선원 앞에서 매주 일인시위를 하는데도 만나주지 않고 있다”며 “결단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고 경고했다.

결의대회에 국제신문지부 조합원을 비롯해 전대식 부산일보 지부장, 김양우 국제신문 사우회장, 복성경 부산민언련 대표, 현재 파업 중인 강성원 KBS본부 부산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전대식 부산일보 지부장은 “언론사 사장이 부산의 큰 비리 사건에 연루됐는데도 물러나지 않고 있다”고 꼬집었고, 김양우 국제신문 사우회장은 “사장 지위를 이용해 재판부에 영향을 주려는 속셈 아니냐”고 비판했다.

차승민 국제신문 사장은 지난 2월 엘시티 비리에 연루돼 검찰 소환 조사를 받고 현재 기소돼 재판이 진행 중이다. 언론노조는 국제신문 사태 해결을 위해 능인선원 앞 일인시위와 집회, 규탄 기자회견 등을 벌여오고 있다.

이기범 언론노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국언론노동조합(http://media.nodong.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민주언론상 선정 결과 발표
[기자회견문] 한국인삼공사는 YTN 대주주로서 공적 책임을 다하라
[성명] 고영주와 공영방송 부적격 이사들을 당장 해임하라!
지/본부소식
[성명] 연합뉴스 바로세우기, 진흙탕에서 시작할 수는 없다
[SBS본부 성명]김장겸 해임은 사필귀정이다!나머지 방송적폐 잔당들은 스스로 거취를 결단하라!
(지민노협 성명) SBS는 지역민방에 대한 '불평등 협약을 즉각 시정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