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5.23 목 21:49
청와대의 방송개입을 폭로한 김시곤 전 KBS 보도국장
길환영 사장은 BH, 청와대로부터 연락이 왔다며 제게 회사를 그만 두라고 했다. 잠시 3개울만 쉬면 일자리를 찾아보겠다고 회유를 했다. 그러면서 이걸 거역하면 자기 자신도 살아남을 수 없고, 이건 대통령의 뜻이라고 말하며 눈물까지 흘렸다.

김시곤 전 국장의 발언입니다.
이로써 청와대의 방송개입과 인사개입이 명백해졌습니다.
또한 길환영 사장은 청와대가 방송장악을 하는데 앞잡이 노릇을 했습니다.

언론노조 KBS 본부는 공영방송의 독립성이 지켜질 때까지 싸울 것입니다.
최근 등록 동영상
자유언론실천재단 설립을...
이것은 오래된 싸움입니...
2014년 5월, KB...
청와대의 방송개입을 폭...
최신동영상
인기동영상
언론자유UCC
총파업
행사
교육
추천동영상
최신동영상
[민주노총] 직선제...
작성일 : 2014-10-14
자유언론실천재단 설...
작성일 : 2014-07-16
이것은 오래된 싸움...
작성일 : 2014-06-02
2014년 5월, ...
작성일 : 2014-06-02
청와대의 방송개입을...
작성일 : 2014-06-02
조희연 출판기념회
작성일 : 2014-03-07
3.15 유성 희망...
작성일 : 2014-03-07
[영상취재] 2.2...
작성일 : 2014-02-28
뉴스타파 - 박근혜...
작성일 : 2013-10-16
130816 언론인...
작성일 : 2013-08-19
뉴스타파 호외_5만...
작성일 : 2013-08-14
뉴스타파S - 검은...
작성일 : 2013-08-14
뉴스타파N - &a...
작성일 : 2013-08-14
뉴스타파 : 국정조...
작성일 : 2013-08-14
뉴스타파S_5.18...
작성일 : 2013-08-14
뉴스타파 영상_경찰...
작성일 : 2013-07-3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회견문] 지역 언론·민주주의 내팽개친 네이버를 규탄한다!
[회견문] 인사권 독립도 못 지키는 경찰에게 수사권 맡길 국민은 없다!
[사후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 언론 배제 규탄 기자회견
지/본부소식
[EBS 직능단체협회 공동 성명] 이 모든 문제의 책임은 김명중 사장에게 있다
[EBS 직능단체협회 공동 성명] 방통위가 초래한 '인사 참사', 투명한 사장 선임 절차 확립으로 해결하라
[EBS지부 성명] 김명중 사장의 또 다른 책임회피, 조직개편 컨설팅을 철회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