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2.14 금 14:08
민주언론실천위원회보고서지본부노보
 [KBS노보 218호] "적폐를 걷어내고 국민만 바라보는 새로운KBS건설"
 2018-07-17 15:43:42   조회: 286   
 첨부 : 218게시용.pdf (4291568 Byte) 

1면

-제 5대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출범

 

2면

-제 5대 전국언론노조 KBS본부의 투쟁목표

 

3면

-5대 집행부를 소개합니다

 

4면

-[성명] 김영국 전 본부장의 스카이라이프 꼼수 취업 '공직자윤리법' 위반 드러나...

 

KBS본부 홈페이지에서 보기

http://www.kbsunion.net/news/articleView.html?idxno=2277

트위터 페이스북
2018-07-17 15:43:42
210.xxx.xxx.46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양식] 한컴오피스 노보 예시 (15)     2016-04-25   12613
250
  [SBS노보 278호]無전략, 無혁신, 無원칙…3無 인사와 조직 개편     2018-12-04   140
249
  [연합뉴스노보] 구호로 전락한 ‘글로벌 10대 뉴스통신사’     2018-11-29   58
248
  [KBS노보 224호] 사측, 2018 임금 5.4% 삭감제시. KBS본부 요구안과 12.3% 차이     2018-11-28   77
247
  [SBS노보 277호]박정훈 체제는 역사적 책무를 이행하고 있는가?     2018-11-21   83
246
  [SBS노보 276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 본부 깃발 게양 (2)     2018-11-01   154
245
  [SBS노보 275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본부, 노동조합 창립 20주년     2018-10-24   157
244
  [연합뉴스노보] 2018년 임금, 총액기준 최소 3.5%는 인상돼야     2018-10-18   167
243
  [SBS노보 274호]개혁은 끝났는가 – 10.13 합의는 개혁의 종점이 아니다     2018-10-10   187
242
  [KBS노보 223호] 양승동 6개월 KBS는? “변화하고 있지만 과제도 수두룩” (1)     2018-10-08   227
241
  [전주문화방송노보] "송기원 사장은 구성원의 자존감과 소속감을 높여라" (1)     2018-10-04   229
240
  [MBN노보 8-03호] 우리는 이제 바이어가 돼야 한다!!!     2018-09-11   968
239
  [연합뉴스노보] '주 40시간 노동' 향한 노사 합의 타결     2018-08-24   412
238
  [KBS노보 222호] KBS노조의 '장학금 횡령(?)' 의혹... 충격!     2018-08-06   377
237
  [KBS노보 221호] "공영방송 독립, 이번이 절호의 기회다"     2018-07-17   389
236
  [KBS노보 220호] “자랑스런 민주노조 30년...KBS의 역사입니다!”     2018-07-17   339
235
  [KBS노보 219호]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5대 집행부 출범!"     2018-07-17   338
234
  [KBS노보 218호] "적폐를 걷어내고 국민만 바라보는 새로운KBS건설"     2018-07-17   286
233
  [연합뉴스노보] 이창섭 전 편집국장 직무대행 권고사직 처분     2018-07-11   352
232
  [SBS노보 270호]노동시간 단축 책임은 사측에 있다.     2018-06-28   494
231
  [SBS노보 269호][본부장 편지] 담대하게 변화의 길로 나갑시다     2018-06-07   44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지역신문 활성화와 개혁을 위한 특별토론회 개최
[보도자료] 신문법 개정을 위한 정책 토론회 '편집권 독립과 신문 진흥' 28일 개최
[보도자료] 언론노조 창립 30주년 기념식 '걸어온 길, 가야할 길'
지/본부소식
[EBS지부 성명] EBS사장 재공모, 투명성과 적합성 제고 없이 참사는 반복된다
[방송작가유니온 보도자료_성명] 2018 방송작가유니온 모성권 관련 실태조사 진행
[EBS지부 성명] 방통위에 경고한다, EBS를 파국으로 몰지 말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