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4.29 토 22:55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861
  [보도자료] MBC공대위 안광한, 김장겸 등 배임, 횡령 혐의 검찰 고발     2017-04-27   137
860
  [보도자료] 언론노조-정의당 심상정 후보 정책 협약 체결     2017-04-25   199
859
  [보도자료]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24일 언론노조와 간담회 갖고 미디어 정책 적극 반영 약속     2017-04-24   328
858
  [보도자료] 언론노조 제19대 대선 미디어 정책 제안 공개     2017-04-13   355
857
  [보도자료] 언론장악 부역자 명단 2차 발표 기자회견 자료 (2)     2017-04-11   1103
856
  [보도자료]황교안 국무총리의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 임명 중단 촉구 기자 회견 (2)     2017-04-03   317
855
  [보도자료] 언론단체들 방통위에 종편 재승인 심사 자료 공개 요구 (2)     2017-03-09   555
854
  [보도자료] 언론노조 방문진 집회 커터칼 난동자 고소   -   2017-03-07   618
853
  [보도자료] 2014년보다 후퇴한 종편 재승인 심사, 종편 미디어렙 심사도 형식적     2017-02-21   794
852
  [자료]방송법 등 4개 일부개정법률안에 대한 의견서     2017-02-13   901
851
  [보도자료] 김환균 위원장-김동훈 수석부위원장 재선     2017-02-09   883
850
  [보도자료] '송인서적 부도 이후, 출판의 미래' 집담회 개최     2017-01-20   940
849
  [보도자료] 언론단체들 정윤회, 안광한 특검에 고발 (2)     2017-01-17   1065
848
  [보도자료]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와 방송 공공성의 확보방안> 토론회 (1)     2017-01-10   1229
847
  [보도자료] 언론장악, MBC방송농단 특검 고발 및 수사의뢰 기자회견   -   2016-12-20   1440
846
  [보도자료] 방통위의 OBS 재허가 거부 관련 긴급 토론회     2016-12-16   1451
845
    [보도자료] ‘기로에 선 경기-인천 지역방송과 방송정책의 위기’에 따른 토론회     2016-12-21   1190
844
  [보도자료] 박근혜 정권 언론장악 부역자 명단 발표 기자회견     2016-12-14   1830
843
  [보도자료] 故김영한 전 민정수석 비망록 中 청와대의 언론 통제 ․ 문화 검열 주요 내용 분석 결과 (1)     2016-12-02   3371
842
  [보도자료] 신문진흥 관련법 재정비를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1)     2016-11-29   1462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공정방송 파업 ‘무죄’ 대법원 판결 환영한다
[보도자료] MBC공대위 안광한, 김장겸 등 배임, 횡령 혐의 검찰 고발
[보도자료] 언론노조-정의당 심상정 후보 정책 협약 체결
지/본부소식
[국제신문] 차승민 국제신문 사장은 즉각 사퇴하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시대에 역행하는 정부조직개편 반대한다
[OBS희망조합지부성명] 해고하면, OBS는 자멸(自滅)이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 JTBC 정치심의 중단하고 심의위원 전원 사퇴하라!
[국제신문 보도자료]차승민 사장 즉각 퇴진 및 엄정 처벌 기자회견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태평로 1가 25번지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