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8.20 화 16:53
민주언론실천위원회보고서지본부노보
 [KBS노보 223호] 양승동 6개월 KBS는? “변화하고 있지만 과제도 수두룩”
 2018-10-08 17:34:11   조회: 534   
 첨부 : 노보 223 (수정) 업로드.pdf (1477369 Byte) 

1면

-양승동 6개월 KBS는? “변화하고 있지만 과제도 수두룩”

 

2면

-변화는 긍정적 (설문1)

-제작자율성, 수평적 문화 체감 (설문2)

 

3면

-장기전략 안보여... 내부혁신 절실하다 (설문3,4)


4면

-52시간 준비 발등의 불 (설문6,7)

 

5면

-52시간 중간 점검

 

6면

-임로로의 노동법률 사무소: 3.근로가 유연해지면 어디에 좋은가?

-노조 홈페이지가 새단장을 합니다.

-성평등 시행세칙 개선

 

7면

-지방 순회 간담회 소식: "지역방송, 고민하고 있는 거 맞습니까?" 

 

8면

-성명: 원칙은 하나다. "다시 KBS! 국민의 방송으로"

-조합활동: 자선 바자회 수익금으로 TV 전달!, 감사 선물 증정

-본부노조 조합원 현황

 

KBS본부 홈페이지에서 보기

http://www.kbsunion.net/news/articleView.html?idxno=2402

트위터 페이스북
2018-10-08 17:34:11
210.xxx.xxx.46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양식] 한컴오피스 노보 예시 (3)     2016-04-25   13933
253
  [SBS본부 노보283호]회장 취임 선물이 선전 포고인가?     2019-03-26   307
252
  [연합뉴스노보 제226호] 새 경영진 1년, 연합뉴스는 시민의 품으로 돌아갔나     2019-03-13   238
251
  [KBS노보 226호] 우리 모두가 교섭대표입니다     2019-02-28   317
250
  [SBS본부 노보282호]역사적 대타협, SBS 새 미래 열자! -SBS 정상화 협상 타결-2018 임단협 타결     2019-02-21   325
249
  MBN노보(8-05호) 2018 임금협상 타결     2019-02-12   383
248
  [SBS본부 노보281호]껍데기 홀딩스 체제의 운명은 정해져 있습니다.     2019-01-30   341
247
  [SBS본부 노보280호]“더 이상 미룰 수 없다” - 노동조합, 대의원·조합원 연쇄 간담회 시작..공감대 확산     2019-01-09   2285
246
  [KBS노보 225호] 2019, 날자! 고봉순!     2019-01-03   436
245
  [SBS본부 노보 호외]진짜 송구영신(送舊迎新)의 2019년을 열어 젖히자!     2019-01-02   297
244
  [KBS노보 224호] 사측, 2018 임금 5.4% 삭감제시. KBS본부 요구안과 12.3% 차이     2018-11-28   481
243
  [SBS노보 277호]박정훈 체제는 역사적 책무를 이행하고 있는가? (1)     2018-11-21   469
242
  [SBS노보 276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 본부 깃발 게양     2018-11-01   545
241
  [SBS노보 275호]전국언론노동조합 SBS본부, 노동조합 창립 20주년 (1)     2018-10-24   501
240
  [연합뉴스노보] 2018년 임금, 총액기준 최소 3.5%는 인상돼야     2018-10-18   450
239
  [SBS노보 274호]개혁은 끝났는가 – 10.13 합의는 개혁의 종점이 아니다     2018-10-10   477
238
    종교개판이다     2019-05-25   32
237
      2   -   2019-08-08   13
236
      종교개판이다     2019-05-25   31
235
  [KBS노보 223호] 양승동 6개월 KBS는? “변화하고 있지만 과제도 수두룩”     2018-10-08   534
234
  [전주문화방송노보] "송기원 사장은 구성원의 자존감과 소속감을 높여라"     2018-10-04   54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최악의 노동탄압’ 전기신문, 더는 용납할 수 없다
[사후 보도자료]전기신문 ‘노조 탄압 실체’ 폭로 기자회견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제8차 릴레이 1인 시위
지/본부소식
[경기방송분회] 현준호 총괄본주장의 사퇴 결정 존중한다.
[경기방송 분회] 친일 논란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 경기방송 현준호 총괄본부장은 즉각 사퇴하라!
무책임한 JIBS 경영진을 규탄한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