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7.15 월 15:30
> 뉴스 > 언론노보 > 소식
트위터 페이스북        
박재홍 지부장 “연대 속에 아름다운 CBS 미래가 있다”
[0호] 2019년 07월 01일 (월) 13:56:22 이기범 언론노보 기자 bumcom@daum.net

언론노조 CBS지부 20 21대 이취임식 열려

전국언론노동조합 CBS지부 21대 지부장 취임식이 28일 오후 5시 서울 목동 CBS사옥 2층 G스튜디오에서 조합원 등 1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열렸다.
 

   
 

박재홍 신임 CBS지부장은 취임사에서 “노조가 하나가 됐을 때 회사를 바꿔왔고 대한민국 중심 언론 역할을 해왔다. 강력한 연대 속에 아름다운 CBS 미래가 있다”며 “노조는 조합원들과 함께 힘차게 한 걸음 한걸음 나가겠다. 저는 부족하고 약하지만 우리는 강하다”라고 강조했다.

박 지부장은 이어 “주52시간 회사측 안이 미흡하다. 인력 재배치, 효율적인 근무 환경, 공정방송 노력을 멈추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박재홍 지부장은 지난 4월 284명(투표율 85.2%) 중 94.7%의 찬성으로 당선됐다. 박 지부장은 2003년 CBS에서 입사해 ‘CBS뉴스’ ‘박재홍의 뉴스쇼’ ‘굿모닝뉴스 박재홍입니다’, ‘세상을 바꾸는시간 15분’을 진행했다.

이진성 지부장임 이임사에서 “지난 2년 반 임기 동안 40회 성명, 노보 20회를 냈다며, 이 씨앗들이 잘 자랄 것이라고 믿는다”며 “조합원으로 돌아가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전했다.
 

   
 

축사에서 오정훈 언론노조 위원장은 “단식 투쟁과 회사 개혁을 위한 TF 등을 이끈 CBS지부는 언론노조의 모범”이라고 평가하며 큰 박수를 보냈다.

한용길 CBS사장은 “신임 집행부가 말한 ‘꿈이 있는 노동’을 위해 노력하겠다. CBS는 사랑의 하느님이 주인이며 경이롭고 사랑이 가득찬 사업장”이라고 말했다.

 

   
 

이날 이 취임식은 김광성 조합원의 해금 연주와 가수 이한철의 노래공연으로 이어졌다.
 

   
 
이기범 언론노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전국언론노동조합(http://media.nodong.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우두마육(牛頭馬肉)도 정도껏 하시라!
[보도자료] 네이버 지역언론 배제 규탄 릴레이 1인 시위
[보도자료] 언론자유 상징 ‘굽히지 않는 펜’ 제막식
지/본부소식
[OBS 희망조합지부 성명]방송부사장의 역할은 없다
[스카이라이프지부] 사전내정, 짬짜미 채용의혹 - KT낙하산, 부정채용습성 못버리는가!
[MBC자회사협의회 릴레이 성명 2탄 iMBC 지부] 노동착취 반대한다. 투쟁!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