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6.2 화 18:35
> 뉴스 > 언론노보
트위터 페이스북        
동아일보 100년 청산은 ‘시대의 명령’
[0호] 2020년 04월 01일 (수) 14:43:27 조정훈 언론노보 기자 hello150@naver.com

한국 언론 위기 극복의 희망은 독자와 시민에 있어

언론개혁 염원하는 시민 힘으로 동아일보 청산될 것

 

전국언론노동조합은 1일 성명을 내고 동아일보의 100년을 청산하는 것은 언론개혁을 요구하는 시민들과 시대의 명령이라고 주장했다.

  

언론노조는 성명서에서 동아일보가 창간 100년을 맞는 오늘이 언론개혁을 여망하는 모든 이들에겐 치욕의 날이라고 썼다민족을 배반하고 일제에 충성한 죄민주주의를 총칼로 짓밟은 독재정권에 부역한 죄노동자의 피땀을 빼앗아 재벌에게 헌납하려 아첨해온 족벌언론의 죄과가 100년을 이어왔다는 비극적인 현실은 우리 언론에게 미래가 있느냐 묻고 있다는 말도 덧붙였다.

  

언론노조는 또 시민들이 피로써 쟁취해낸 민주주의에 무임승차해 언론자유를 빙자한 왜곡과 날조거짓 선동을 일삼았으니 독자들로부터 외면당하는 것은 자업자득이라며 이제 시민들은 동아일보에 사과와 반성이 아닌 폐간을 요구하고 있다고 일갈했다.

  

성명에는 언론개혁을 외치는 시민들의 목소리에 대한 언급도 담겼다언론노조는 성명에서 한국 언론의 위기를 극복할 희망은 독자와 시민들에게 있다고 강조했다. 1970년대 백지광고를 채운 격려광고와 2000년대 안티조선운동에 이어 2020년 오늘날 진실보도공정보도를 향한 시민들의 오랜 갈증이 분노로 끓어오르고 있다고도 했다.

  

이러한 갈증은 외신을 직접 찾아보고보도를 검증하며 기사의 옥석을 가리는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행동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게 언론노조 측의 설명이다성명은 언론개혁을 염원하는 시민의 힘으로 동아일보가 깨끗이 청산될 날이 멀지 않았다는 말로 끝을 맺었다.

  

한편 조선동아 거짓과 배신의 100년 청산 시민행동은 오는 8일 동아일보사 앞에서 동아일보 100년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할 예정이다.

  

ⓒ 전국언론노동조합(http://media.nodong.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방송독립시민행동 성명] 윤석민 회장과 태영그룹은 방통위 이행 각서를 즉각 공개하라
[논평] 위기 속 잇속 차리기 비판받는 경총, 신문협회 정책 요구
의혹 키운 채널A 보고서...검언 유착 조사 대상 포함돼야
지/본부소식
[SBS본부 성명서]해결된 것은 아무것도 없다. 끝날 때까지 끝난 것이 아니다.
[OBS 희망조합 성명] 회사는 구체적이고 실현 가능한 수익증대 방안을 마련하라!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지부 성명서] 코바코는 방통위 인사 적체의 해우소인가?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훈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