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2.12 화 12:42
 ‘최남수 퇴진’, YTN 파업 불사
 해직언론노동자들이 돌아왔다
 YTN비대위 출범 ‘최남수 퇴진’ 촉구
 KBS파업 99일, 칼바람 속 외침 “비리이사 해임하라”
 언론노조 위원장, KBS본부장 무기한 단식 돌입!
 “KBS 재허가 조건은 고대영 이인호 퇴진!”
 “이제 남은 것은 방송통신위원회의 결단뿐!”
 파리바게뜨 옹호하는 억지 언론들
 “방통위는 이번 주에 비리이사들 해임 건의하라!”
 KBS파업92일, “방통위, 비리이사 해임 손 놓고 있나!”
 “파업 100일 전에 KBS비리이사 해임 건의하라!”
 “박노황 등 연합뉴스 적폐, 당장 물러나라!”
 언론노조 ‘반값등록금 보도통제’ 10여명 고발
 베일에 가려진 888차 KBS이사회
 “KBS 강규형 이사를 즉각 중징계하라!”
 KBS파업 86일째, 방통위 앞 대규모 집회
 원로언론인들 “방통위 역할” 촉구 기자회견
 언론노조 방송작가지부 출범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