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0.22 화 10:26
 [ 언론노동자 선언 ]
 2017-08-28 10:02:37   조회: 4283   
 첨부 : [언론 노동자 선언].pdf (73925 Byte) 

[ 언론노동자 선언 ]

 

정말 긴 침묵과 저항의 시간이었다. 이명박﹒박근혜 10년간 4대강은 죽어갔고, 언론은 빛을 잃었다. 취재 현장에서 기레기 소리에 고개 숙이고, 촛불 시민 앞에 ‘언론도 공범자’라며 반성하던 언론노동자들은 삼성 장충기 문자 앞에서 또 다시 좌절해야 했다.

 

더 이상 고개 숙이지 않겠다. 권력과 자본에 줄을 댄 경영진 앞에 우리는 견고한 연대의 힘으로 맞설 것이다. 언론을 사유화﹒권력화한 OBS, 국제신문, 뉴시스, 부산일보. 국정농단 세력에 빌붙은 연합뉴스, 아리랑TV의 언론노동자들이 앞장서서 어둠을 걷어내자. 모든 적폐를 청산하고 편집권 독립을 쟁취하자.

 

오늘 우리는 전국언론노동조합 1만 2,600여 조합원과 함께 아래와 같이 선언한다.

 

하나, 우리는 권력에 굴복하지 않겠다.

하나, 우리는 자본에 종속되지 않겠다.

하나, 불편부당한 보도로 세상을 밝히겠다.

 

이제 언론노동자들은 연대의 힘으로 우리 안의 어둠을 몰고, 편집권 독립으로 세상의 모든 어둠을 밝히겠다. 권력과 자본의 벽을 넘어 언론의 자유를 되찾고, 세상의 모든 자유를 밝히겠다.

 

2017년 8월 25일

전국언론노동조합

트위터 페이스북
2017-08-28 10:02:37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600
  윤석열 검찰총장의 한겨레 고소에 대한 언론노조의 입장 (18)     2019-10-18   2788
2599
  [성명]감리회는 부당해고자 복직시키고 기독교타임즈 정상화에 나서라! (1)     2019-10-09   280
2598
  [성명] 한상혁 신임 방통위원장에게 바란다 (1)     2019-09-09   659
2597
  ‘새로운 30년! 대혁신 SBS!’를 위한 투쟁을 지지하며     2019-08-30   582
2596
  우리 언론인들은 故 이용마 기자의 꿈을 영원히 따르겠습니다.   -   2019-08-21   504
2595
  [성명] ‘최악의 노동탄압’ 전기신문, 더는 용납할 수 없다     2019-08-20   532
2594
  [성명] 한상혁 방통위원장 후보자에게 바란다 (1)     2019-08-12   751
2593
  [성명] 통신재벌의 인수합병, 지역성과 공공성 보장하라!     2019-08-12   596
2592
  [성명] 이영훈 씨는 MBC취재기자 폭행에 대해 사죄하라!     2019-08-09   491
2591
  [성명] 후임 방통위원장 선임, 미디어개혁 실천 의지가 중요하다!     2019-08-07   685
2590
  [한일 양국의 보수 언론에 고함] 저널리즘의 본령과 보편적 인권 가치를 지켜라     2019-08-02   795
2589
  호반건설은 당장 서울신문에서 손을 떼라     2019-08-02   1045
2588
  [성명] 박정훈 사장, 당신에게 지상파방송은 무엇인가?     2019-07-30   848
2587
  [방송독립시민행동] 정치권은 KBS의 ‘정치적 독립’을 보장하라!     2019-07-26   626
2586
  [성명] 정부는 미디어 개혁 의지를 분명히 하라!     2019-07-25   402
2585
  [회견문] 미디어개혁을 위한 사회적 논의를 시작하자!     2019-07-23   459
2584
  [방송독립시민행동] 정치권은 ‘공영방송 흔들기’ 당장 멈춰라!     2019-07-19   400
2583
  [민실위논평] 조선일보는 대한민국 언론이길 포기했나     2019-07-18   462
2582
  [논평] 현장 주체들의 변화와 개선 노력도 따라잡지 못하는 노동부     2019-07-18   606
2581
  [회견문] 정파성에 눈멀어 일본 폭거마저 편드는 조선일보를 규탄한다!     2019-07-16   734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보도자료] 지상파방송 뉴스 신뢰도 향상을 위한 협력 방안 토론회
윤석열 검찰총장의 한겨레 고소에 대한 언론노조...
[기자회견문] 불법과 탈법, 종편 개국 특혜의 진실을 낱낱이 밝혀라
지/본부소식
[MBN지부] 검찰 압수수색에 따른 입장문
[기독교타임즈분회]감리회는 노동위 거듭된 판정을 즉각 이행하라!
비위 인사 철회하라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범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