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4.25 수 09:50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2352
  [성명] 최성준 방통위원장은 시청자미디어재단 비리 주범 이석우를 당장 해임하라 !     2017-01-06   2021
2351
  [기자회견문] 청와대 기자단은 국민 앞에 사죄하고, 당장 해체하라   -   2017-01-05   1993
2350
  [성명]1000만 촛불 앞에 다짐한다...진실에 눈감지 않겠다     2016-12-31   1683
2349
  [성명] 그릇된 이념 잣대로 언제까지 언론을 탄압하려는가?     2016-12-29   2020
2348
  [민실위 보고서] 성탄절, 박 대통령 그리워한 MBC(?)     2016-12-27   1945
2347
  [성명] OBS의 최대주주와 경영진은 OBS 노동자와 지역 시청자들에게 진 빚을 어떻게 갚을 것인가?     2016-12-26   2026
2346
  [성명] 해직 3000일, YTN 조준희 사장은 결단하라!     2016-12-22   2016
2345
  [기자회견문] 국회는 언론장악방지법 즉각 제정하고 언론게이트 청문회 개최하라!   -   2016-12-21   2219
2344
  [성명] MBC의 비선실세 특혜비리, 방송농단 책임자를 처벌하라 !     2016-12-15   2171
2343
  [논평] 조선일보의 뜬금없는 '야, 방송 길들이기'지적     2016-12-13   2204
2342
  [성명] 언론장악 부역자들을 청문회장에 반드시 세워야 한다     2016-12-12   2430
2341
  [논평] 이제 박근혜 즉각 퇴진과 언론장악 적폐 청산에 나서자 !   -   2016-12-09   2093
2340
  [성명] ‘탄핵열차’는 새누리당 미방위원들을 향하고 있다     2016-12-06   2129
2339
  [기자회견문] 언론장악에 부역하고 탄핵에 반대하는 박대출 의원은 사퇴하라! (1)     2016-12-06   2226
2338
  [성명] 방통위도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의 조력자였는가? (1)     2016-12-05   2053
2337
  [시국회의] 언론장악방지법 가로막는 신상진 미방위원장 규탄 기자회견문 (1)     2016-12-05   1972
2336
  [성명] 김성재 부회장은 속히 자진 사퇴하라!     2016-12-02   2076
2335
  [성명] 피의자 박근혜는 끝장 토론이 아니라 끝장 수사를 받아라!     2016-12-02   2053
2334
  [성명] 대통령의 꼼수에 우리는 답한다. “즉각 퇴진하라!”     2016-11-29   2147
2333
  [성명] 탄핵-국조-특검, ‘언론장악 죄’ 꼭 물으라     2016-11-28   2054
제목 내용 제목+내용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4월23일(월)~4월29일(일) 언론노조 주요 일정
[성명] 집에서 한 숙제는 검사하지않겠다는 방통위
[논평] YTN오보의 책임은 누구에게 있는가?
지/본부소식
[서울경기지역 출판지부 성명] 독자와 출판노동자를 위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이 필요하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 5·18 북한군 개입설 추종하는 이상로 위원 당장 사퇴하라!
[SBS아이앤엠지부 성명] 기형적인 '회사 쪼개기'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