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0.20 금 22:34
회의산별자료정책조직/쟁의자료집노동법음악선전
 [판결] 합리적 이유 없는 기사(리포트) 작성 지시 거부를 이유로 징계할 수 없다(서울남부지법 2017.6.2. 2016가합111592)
 2017-06-15 10:12:59   조회: 574   
 첨부 : KBS 인천상륙작전 리포트 거부 징계 무효(서울남부지법 2017.6.2. 2016가합111592).pdf (210529 Byte) 

KBS가 투자한 영화의 홍보성 리포트 제작지시를 거부했다가 지난해 10월 ‘감봉 2개월’의 징계를 받은 사건인데, 당시 KBS 문화부 간부 등이 ‘인천상륙작전’의 흥행몰이에도 낮은 평점을 주는 영화 평론가를 비판하는 리포트 제작을 지시했지만 이들은 ‘편향된 리포트를 할 수 없다’, ‘개별 영화 아이템은 홍보가 될 수 있다’는 이유 등으로 거부했다가 인사위원회에 회부, 끝내 징계를 받게 되었죠. 이와 관련하여 법원은 그 징계가 무효라고 판결했네요. 

[판결 주요 내용] “방송 주제의 선정을 포함하여 방송의 제작 및 편성에서는 다양한 의견이 충돌할 수 있다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서는 절차가 존중되어야 한다절차적 정당성이 확보돼야 방송에 대한 공적 신뢰가 제고될 수 있다”“특히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일반 사기업과 달리 표현의 자유를 존립 기반으로 하는 공영방송사의 성격을 가지고 있는 피고(KBS)의 지위를 고려할 때 가치관의 충돌이나 의견의 대립상황에서 일방적으로 의견을 강요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방 의견의 타당성을 검토하고 설득하는 자세가 중요하다”“원고(서영민, 송명훈 기자)들은 KBS 방송 편성규약 제6조 제3항에 따라 자신의 신념과 실체적 진실에 반하는 프로그램의 취재 및 제작을 강요받아 이를 거부했거나 최소한 자신의 신념과 실체적 진실에 반한다고 믿었다”“그러한 믿음에 정당한 사유가 있었다고 보이므로, 원고들의 행위는 징계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원고들이 뉴스 아이템에 대한 취재·제작 그 자체를 거부했다기보다는 편성위원회의 개최를 요구하면서 상사의 제작지시에 이견을 표시한 것으로 보인다”“관련 리포트를 많이 한다고 비판받고 있는 상황에서, 원고들이 상사들로부터 또 다시 제작지시를 받게 되자 피고가 공영방송사로서 공정성과 중립성을 가지고 방송할 것을 촉구하기 위한 목적에서 원고들은 합리적인 이유를 제시하며 이견을 표현했다고 보인다”"방송의 공정성은 구체적으로 KBS의 구성원들에 의해 실현되므로, KBS의 구성원들이 자신의 양심에 따라 자율적으로 업무를 수행하고 자신의 신념과 실체적 진실에 반하는 프로그램의 취재 및 제작을 강요받지 않도록 KBS는 그 환경을 조성할 의무가 있다"

- 전국언론노동조합 

트위터 페이스북
2017-06-15 10:12:59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1098
  [판결] 동료와 다툼 중 사고와 업무상 재해(대법원 2017.4.27. 2016두55919)     2017-07-18   436
1097
  [판결] 노동조합의 조직력 약화를 노린 직장폐쇄와 부당노동행위(대법원 2017.7.11. 2013도7896)     2017-07-17   543
1096
  [자료] 부당노동행위 근절 방안(고용노동부)     2017-06-29   597
1095
  [결정] 특수형태근로종사자의 노동기본권 보호를 위한 권고(국가인권위)     2017-06-15   582
1094
  [판결] 합리적 이유 없는 기사(리포트) 작성 지시 거부를 이유로 징계할 수 없다(서울남부지법 2017.6.2. 2016가합111592)     2017-06-15   574
1093
  [판결] 쟁의행위 모바일 찬반투표도 가능하다(서울중앙지법 2017.4.28. 2016가합520510)     2017-05-25   645
1092
  [결정] 동일유사노동 무기계약직 승진체계를 마련하지 않는 것은 차별(국가인권위 2016.11.30. 14진정0966200) (2)     2017-04-11   542
1091
  [판결] YTN 공정방송활동방해금지 가처분 결정(서울서부지법 2017.2.28. 2016카합50547)     2017-03-31   523
1090
  [판결] 취업규칙 불리한 변경과 동의절차에 대한 판단기준(신중하고 엄격한 판단)(서울고법 2017.1.13. 2015나2049413 등)     2017-02-06   799
1089
  [보고서]유성기업 직장 내 괴롭힘 조사보고서(20170117) (1)     2017-01-20   685
1088
  동일업무수행 무기계약직 수당 지급 차별(국가인권위 2016.7.19. 15진정0684900)     2017-01-20   751
1087
  삼성노조에 대한 삼성의 부당노동행위 사건(서울고법 2015.6.12. 2014누2340 등)(대법원 2016.12.29. 상고기각 확정) (1)     2016-12-30   805
1086
  [법규] 근로감독관 집무 규정 (1)     2016-12-30   763
1085
  [권고] 김영란법 서약서 제출 의무 부과 법령 개정 권고(국가인권위 2016.11.28. 16진정0803100 등 병합 관련)     2016-12-30   732
1084
  [판결] 기간제법 시행 후에도 갱신기대권 법리가 적용될 수 있는지 여부 등(대법원 2016.1.10. 2015도17959)     2016-11-17   880
1083
  [결정] 고용노동부 공정인사지침 및 취업규칙 해석 및 운영지침에 대한 의견표명(국가인권위원회)     2016-10-18   1051
1082
  [판정] MBC 민실위 보고서 훼손, 취재불응 지시 등과 부당노동행위(중노위 2016.7.28. 2016부노39, 45 병합)     2016-10-10   1094
1081
  [판결] MBC 업무직 조합원 임금 차별 관련 소송 판결(서울남부지법 2016.6.10. 2014가합3505) (3)     2016-06-14   1973
1080
  [자료] 열정페이 근절을 위한 인턴·실습생 등 일경험 수련생 가이드라인(고용노동부)     2016-04-20   1852
1079
  업적연봉 등과 통상임금(대법원 2015.11.27. 2012다10980, 대법원 2015.11.26. 2013다69705)     2016-03-09   1991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성명] 자유한국당과 더불어민주당은 공영방송이사회에 대한 어떤 언급도 삼가라
[성명] 현업언론인을 배제한 방송미래발전위원회, 이대로는 안 된다
[성명] 연합뉴스 망친 현 뉴스통신진흥회 이사들은 다시 발붙일 생각 마라
지/본부소식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 청와대의 방심위 사찰문건 명명백백히 규명하라
[공동 성명]SBS 노동조합의 승리를 환영한다.
[SBS본부][성명]방송사 최초 ‘사장 임명동의제’ 합의에 부쳐...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김환균 | 편집인 : 김환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환균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