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0.19 월 10:22
회의산별자료정책조직/쟁의자료집노동법음악선전
 [판정] MBC 민실위 보고서 훼손, 취재불응 지시 등과 부당노동행위(중노위 2016.7.28. 2016부노39, 45 병합)
 2016-10-10 10:23:11   조회: 1681   
 첨부 : MBC 민실위보고서 훼손 취재지시 불응 등과 부당노동행위(중노위 2016.7.28. 2016부노39, 45 병합)1.hwp (101376 Byte) 
MBC 민실위 보고서 훼손, 취재불응 지시 등을 모두 부당노동행위로 인정한 중앙노동위원회의 판정입니다(중노위 2016.7.28. 2016부노39, 45 병합)
트위터 페이스북
2016-10-10 10:23:11
1.xxx.xxx.17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첨부
날짜
조회
1058
  박근혜정부 비정규직 종합대책 비판 - 민주노총 이슈페이퍼(20141229)     2015-01-04   2606
1057
  박근혜정부 노동시장정책에 대한 노동법률단체 의견서(20141229)     2014-12-30   2725
1056
  허위 위장 가장 유령집회와 후순위신고 집회(대법원 2014.12.11. 2011도13299)     2014-12-18   2774
1055
  여성/모성 관련 법 위반 집중 신고기간(11.10.~12.9.)     2014-11-17   2403
1054
  [자료집] 파업과 손해 그리고 질문들-쟁의행위 권한과 책임(2014.10.31.)     2014-11-06   2573
1053
  [자료집] 쟁의행위와 책임(2014.9.26. 2014년 국제학술대회)     2014-11-06   2412
1052
  다시 쓰는 노조법 자료집(2013-07-19)     2013-07-24   4625
1051
  [2012년 주요상담사례집] 궁금해요? 궁금하면...     2013-03-28   3043
1050
  노동부 복수노조 업무매뉴얼     2011-01-06   4498
1049
  2011년 달라지는 노동행정     2011-01-06   4042
1048
  5월 1일 위법 의결된 근로면심의위원회 날치기 폭거 비판(근심위 의결 내용 포함)     2010-05-03   4648
1047
  2010년 1월1일 개정 노조법(복수노조, 전임자)     2010-01-04   6148
1046
  서울행정법원 "비정규직 임금차별 차액 모두 지급해야"   -   2009-06-11   5532
1045
  회사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경영진의 교체를 요구한 행위는 정당한 보직해임의 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본 사례   -   2008-09-16   6887
1044
  사장의 기사 무단 삭제에 반발해 편집회의 불참 및 편집 기획안을 보고 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한 징계는 무효이다 ( 2008.01.25, 서울중앙지법 2007가합13423 )   -   2008-04-08   6720
1043
  개인연금보조금, 가족수당, 하계휴가비, 설ㆍ추석귀향비 및 선물비, 후생용품비가 평균임금 산정의 기초가 되는 임금에 해당한다 (2006.05.26. 대법 2003다54322, 54339)     2008-01-24   7242
1042
  노동부 고시 실업급여 수급 사유     2008-01-21   7083
1041
  2008년 달라지는 노동행정     2008-01-04   6721
1040
  비정규직 차별 시정 첫 판정   -   2007-10-10   6914
1039
  비정규직법해설과 노동조합의 대응 교안입니다.     2007-09-06   6992
제목 내용 제목+내용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기사
성명/논평/보도자료
[기자회견문] 방통위는 1,350만 경기도민의 청취권을 더 이상 외면 말라!
[민방노협 성명] 방통위는 민방 종사자 대표의 재허가 심사 의견 진술 기회를 보장하라!
[보도자료] 경기지역 새 방송 촉구 기자회견 개최
지/본부소식
[EBS미디어분회 성명] ‘갑질이라 생각하지 않는다’에 대한 호소
[보도자료] MBN 청문절차 관련 방송통신위원회 앞 일인시위
[YTN지부 성명] YTN의 공영성과 독립성을 훼손하려는 어떤 시도에도 단호히 맞설 것이다!
조직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언론회관 1802호 | Tel 02-739-7285~6 | Fax 02-735-9400
언론노보 등록번호 : 서울 다 07963 | 등록일 : 2008.04.04 | 발행인 : 오정훈 | 편집인 : 오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훈
Copyright 2009 전국언론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media.nodong.org
전국언론노동조합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